K리그1

포항 김기동 감독 “팬들에게 한 마디? 난 가족이라 부르고 싶어”

0
포항 김기동 감독이 팬들에게 애정을 드러냈다. 2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1 AFC챔피언스리그(ACL) 4강전 울산현대와 포항스틸러스의 경기에서 울산 윤일록의 선제골과 포항 그랜트의 동점골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울산 홍명보 감독 “내 머릿속에는 트레블이라는 계획 없었어”

0
울산현대 홍명보 감독은 다음을 준비하겠다고 다짐했다. 2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1 AFC챔피언스리그(ACL) 4강전 울산현대와 포항스틸러스의 경기에서 울산 윤일록의 선제골과 포항 그랜트의 동점골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K리그2

[김현회] ‘군팀’ 김천상무의 K리그1 승격, 진심으로 축하하는 이유

0
김천상무가 K리그2 우승을 확정짓고 내년 시즌 K리그1 무대로 다시 복귀하게 됐다. 17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FC안양은 정말로 ‘홈 팬’이 없으면 힘이 나지 않을까?

0
정말 FC안양은 팬이 없으면 힘을 못쓸까? 과거 안양 선수들은 구단 콘텐츠를 통해 이런 이야기를 했다....

6년 넘게 한 번도 웃지 못한 서울이랜드의 ‘안양 원정’

0
서울이랜드는 안양에 너무나도 약하다. 17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FC안양과 서울이랜드의 경기에서 원정팀 서울이랜드가...

국가대표

아마축구

최강희 팀과 염기훈 팀, 유소년 대회에서 만난 사연

0
최강희 팀과 염기훈 팀이 맞붙으면 누가 이길까. 황당하고 말도 안 되는 질문이지만 실제로 그 일이 일어났다. 강원도 고성에서는 제9회 고성금강통일배 전국유소년클럽 축구대회가 열리고 있다....

‘지도자 변신’ 김영후 “내 별명이 괴물? 이제는 그냥 동네 아저씨”

0
‘괴물’ 김영후는 이제 ‘동네 아저씨’가 돼 있었다. 김영후는 2006년 내셔널리그 울산현대미포조선에서 20경기에 나서 19골을 뽑아내는 어마어마한 득점력을 과시했다. 이듬해에도 11경기에 출장해 7골을 넣었고 2008년에는...

동계훈련 메카이자 통일의 길목, 강원도 고성이 꾸는 ‘꿈’

0
고성군이 ‘위드 코로나’ 시대를 앞두고 스포츠의 메카이자 통일의 길목 역할을 하기 위해 팔을 걷어올렸다. 강원도 고성에서는 제9회 고성금강통일배 전국유소년클럽 축구대회가 열리고 있다. 9일 개막해...

인터뷰

[김현회] ‘군팀’ 김천상무의 K리그1 승격, 진심으로 축하하는 이유

0
김천상무가 K리그2 우승을 확정짓고 내년 시즌 K리그1 무대로 다시 복귀하게 됐다. 17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부천FC1995와 김천상무와의 경기에서 조규성의 득점으로 김천이 부천을...

해외스포츠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