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안양 이우형 감독이 치열한 K리그2 순위 경쟁에 "나도 이정도까지일 줄은 예상하지 못했다"라고 전했다. FC안양을 이끄는 이우형 감독은 12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2 2021 서울이랜드FC와의 경기를 앞두고 "날씨도 무덥고 최근 서울이랜드가 최근 승리를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오늘 경기는 서울이랜드가 간절함을...
5연패에서 탈출한 안산그리너스가 최하위 충남아산을 상대로 리그 2연승에 도전한다. 안산그리너스는 오는 27일 19시 안산와~스타디움에서 충남아산과 하나원큐 K리그2 2020 8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리그 일곱 경기가 진행된 현재 안산과 충남아산은 모두 하위권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안산은 2승 5패로 8위에, 충남아산은 3무...
안산그리너스가 8월 15일 광복절 치러지는 홈 경기를 위해 주장 완장을 특별 제작했다. 그 곳엔 20명의 이름도 함께 적혀있었다. 15일 광복절 안산 와~스타디움에서는 안산그리너스와 대전하나시티즌의 하나원큐 K리그2 2021 경기가 펼쳐진다. 이날 경기에 뛰는 양 팀의 주장들은 보통의 노란색 주장 완장이...
안양 이우형 감독이 퇴장으로 인한 공백에 문제가 없을 것이라고 단언했다. 이우형 감독이 이끄는 FC안양은 20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대전하나시티즌과의 경기에서 박진섭에게 실점하며 0-1 패배를 당했다. 경기를 마친 이우형 감독은 "뜻하지 않은 상황으로 홈 팬들에게 승리를 안겨드리지 못해...
안산그리너스 김길식 감독이 부천전을 앞두고 2020 도쿄올림픽 영상을 보여주며 선수들의 동기부여를 이끌었다고 전했다. 안산은 8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부천FC와의 원정경기에서 3-4로 패하고 말았다. 안산은 김륜도가 해트트릭을 기록했지만 이 경기 패배로 네 경기 연속 무승(1무 3패)의 부진을 이어가게...
김포FC 윤민호는 역사적인 첫 골을 기록하고도 덤덤했다. 12일 김포솔터축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2 김포FC와 서울이랜드의 경기에서 양 팀은 두 골씩 주고 받는 난타전 끝에 2-2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승점 1점씩 나눠가졌다. 홈팀 김포가 전반전 윤민호의 골과 후반전 손석용의 추가골로 앞서갔지만...
서울이랜드 정정용 감독이 퇴장에 자제하겠다고 밝혔다. 11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부천FC1995와 서울이랜드의 경기에서 한의권의 두 골과 김인성의 골에 힘입은 원정팀 서울이랜드가 부천을 3-0으로 제압하고 승점 3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 두 팀의 순위는 맞바뀌면서 서울이랜드가 9위로 올라가고 부천이 10위로...
안산그리너스의 이준희가 놀라운 선제골의 뒷 이야기를 전했다. 안산그리너스의 이준희는 27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김천상무와의 경기에서 오른쪽 수비수 자리에 이름을 올렸다. 이날 이준희의 활약은 대단했다. 전반 5분 만에 오른쪽 측면에서 이상민과 2대1 패스를 주고 받더니 오른발 바깥쪽으로...
안산그리너스(구단주 윤화섭)가 대구FC에서 공격수 김경준을 영입했다. 안산그리너스는 6일 공식 발표를 통해 대구FC 공격수 김경준을 영입했다고 밝혔다. 안산은 김경준을 영입하기 위해 황태현을 대구로 보냈다. 더불어 대구 측으로부터 현금을 받았다. 김경준은 영남대학교 재학 시절 제 47회 전국추계대학축구연맹전 득점왕, 2016 KBS N 제...
부산 최준이 유쾌하게 승리의 기쁨을 표현했다. 23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전남드래곤즈와 부산아이파크의 경기에서 원정팀 부산은 전반전 전남 발로텔리에게 선제 실점을 내줬지만 이후 박정인의 동점골과 안병준의 프리킥 역전골이 터지면서 2-1 승리, 승점 3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 올 시즌을 앞두고 트레이드로...

인기뉴스

‘아쉬웠던 결정력’ 수원삼성과 인천, 득점 없이 무승부 기록

0
마무리에서의 세밀함이 아쉬웠던 양 팀의 경기였다. 3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수원삼성과 인천유나이티드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라운드 경기에서 양 팀 지속적으로 상대의 골문을 노렸으나 마무리에서의 세밀함이...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