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강원이 성남을 제압하고 10경기 만에 승리를 따냈다. 강원FC는 26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성남FC와의 원정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실라지의 골로 앞서간 강원은 이후 박수일에게 한 골을 허용했지만 조재완이 결승골을 뽑아내며 9경기 연속 무승(5무 4패) 이후 귀중한 첫...
친선전을 위해 철저한 준비와 예방을 한 인천유나이티드와 수원FC였다. 2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선 인천유나이티드와 수원FC의 친선전이 열렸다. 결과는 수원FC의 1-0 승. 이로써 수원은 한결 가벼운 마음으로 리그 개막을 맞이할 수 있게 되었다. 반면 인천은 조직력 다듬기라는 과제를 안게 됐다. 이날 경기는 평소와 모든...
울산현대 유니폼을 입은 조현우가 전 소속팀 대구FC 조광래 사장에 대해 언급했다. 5일 오후 서울 신문로에 위치한 축구회관에선 조현우의 울산현대 입단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앞서 울산은 지난달 20일 공식 발표를 통해 대구와 계약이 만료된 조현우 영입에 성공하게 되었음을 밝혔다. 조현우는 지난 시즌까지...
김영광이 K리그 500경기 출장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하지만 코로나19 여파로 무관중 경기에서 행사는 조촐하게 치러졌다. 김영광은 7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0 성남FC와 대구FC의 경기에 선발 출장했다. 2003년 전남 유니폼을 입고 K리그 첫 출장해 성공한 김영광은 이로써 18년 만에 역사적인...
울산현대 이청용이 11년 만에 돌아온 K리그 복귀전 소감을 밝혔다. 9일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울산현대와 상주상무의 경기에서 홈팀 울산이 주니오의 두 골과 이상헌, 윤빛가람의 골까지 묶어 상주를 4-0으로 대패하고 손쉽게 승점 3점을 획득, 강팀의 면모를 여과없이 과시했다. 이날 이청용은...
FC서울이 동계 훈련지로 일본 가고시마를 선택해 논란이 되고 있다. 포르투갈로 1차 전지훈련을 떠났던 서울은 21일 귀국했다. 오는 28일 아시아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ACL) 플레이오프(PO) 일정으로 다른 구단들보다 일찍 1차 전지훈련을 마쳤다. 서울은 PO 경기를 치른 뒤 2차 전지훈련을 계획하고 있다. 그런데 서울의...
 인천유나이티드와 수원FC가 평소와는 다른 특별한 친선전을 치렀다. 23일 15시부터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선 인천유나이티드와 수원FC의 친선전이 열렸다. 결과는 원정팀 수원의 1-0 승. 이로써 수원은 보다 가벼운 마음으로 시즌 개막을 맞이할 수 있게 됐다. 반면 인천은 아쉬운 조직력으로 많은 숙제를 남겼다. 예정대로라면 지난 2월 말...
수원삼성이 상위권 순위 경쟁에 큰 영향을 끼치고 있다. 수원삼성은 9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원정경기에서 고승범과 정상빈, 이기제의 연속골을 앞세워 경기 종료 직전 일류첸코가 한 골을 만회한 전북에 3-1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수원삼성은 최근 세 경기 연속 무패(2승...
올 시즌 내내 인천유나이티드 조성환 감독이 하는 이야기가 있다. 인천 조성환 감독은 만날 때마다 한 가지 단어를 빠지지 않고 이야기한다. 바로 '실수'다. 올 시즌 인천은 실수와의 싸움을 벌이는 것 같기도 하다. 특히 경기력이 좋지 않을 때는 더욱 그렇다. 조...
대구FC 세르지뉴는 과연 성공시대를 열 수 있을까. 21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는 대구FC와 울산현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1 경기가 열렸다. 이날 경기에서 대구는 불투이스에게 한 골을 먼저 내준 뒤 이근호와 세징야의 연속골로 2-1 역전승을 거뒀다. 대구는 이날 승리로 올 시즌 개막 이후 6경기...

인기뉴스

‘갤주님’ 성남 뮬리치 “한국 흰 쌀밥에 김치가 NO.1”

0
성남 뮬리치가 성공적인 한 시즌을 소회했다. 뮬리치는 지난 시즌 13골로 팀 내 득점 1위, 리그에서도 득점으로 다섯 손가락에 들며 성공적인 첫 시즌을 보냈다. 그런데...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