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광주FC 김호영 감독은 '쿨'하다고 강조했다. 25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울산현대와 광주FC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광주 김호영 감독은 "울산이 최근 흐름이 굉장히 좋은 1위 팀이다. K리그1에서 가장 강한 팀이다. 우리는 이런 울산을 만나서 원정경기라 부담은 된다"라고...
울산현대 홍명보 감독이 농담을 던졌다. 21일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울산현대와 제주유나이티드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울산 홍명보 감독은 "이번 경기 포함해 세 경기가 남았다. 남은 세 경기에서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야 하는 책임감이 있다. 홈 경기인 만큼 꼭...
 이임생 감독이 수원삼성 지휘봉을 내려놓았다. 수원삼성은 17일 오전 공식 발표를 통해 이임생 감독의 사퇴 소식을 전했다. 수원삼성은 "이임생 감독이 계약 기간 만료 6개월을 남기고 지휘봉을 놓기로 했다. 이임생 감독은 16일 제주와 FA컵 원정 경기를 마친 후 돌아온 자리에서 사임 의사를...
수원FC 김도균 감독이 내년 시즌에도 수원더비가 이어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수원FC는 12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성남FC와의 홈 경기에서 라스의 활약에 힘입어 2-1 승리를 거뒀다. 수원FC는 지난 9일 대구FC와의 원정경기에서 1-2 패배를 기록하고 파이널 라운드에 들어서 1무 1패의 성적을...
강원FC 김병수 감독이 교통사고 이후 오랜 만에 백업 명단에 이름을 올린 임채민과 고무열의 상황을 전했다. 강원FC는 26일 성남탄천종합운동장에서 성남FC와 하나원큐 K리그1 2021 원정경기를 치른다. 지난 달 30일 대구FC와의 원정경기에서 0-1로 패했던 강원은 이날 약 한 달 만에 경기를 소화할...
울산현대의 출근길이 더 멋있어졌다. 9일 울산문수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울산현대와 상주상무의 경기에서 홈팀 울산이 주니오의 두 골과 이상헌, 윤빛가람의 골까지 묶어 상주를 4-0으로 대패하고 손쉽게 승점 3점을 획득, 강팀의 면모를 여과없이 과시했다. 이날 울산은 경기 외적으로도 눈길을 끌었다. 가장...
수원FC 김도균 감독이 승리에 대한 절실함을 드러냈다. 14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수원FC와 성남FC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수원FC 김도균 감독은 "세 경기 째 승리가 없다. 승리도 승리지만 공격 쪽에서 득점을 못해준 부분이 있다. 한 순간에 해결될 것이라고...
광주FC를 떠난 뒤 이적을 암시했던 김창수가 현역 생활을 더 이어갈 수도 있다는 뜻을 밝혔다. 2004년 울산 현대에서 프로에 데뷔한 김창수는 이후 대전 시티즌, 부산 아이파크, 전북 현대를 거쳐 2017년부터 3년 간 울산에서 뛰었다. 지난 시즌에는 광주FC로 이적해 24경기에 출장하며...
인천유나이티드 조성환 감독이 하프타임 때 선수들에게 했던 주문에 대해 공개했다. 인천은 17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수원FC와의 홈 경기에서 아길라르와 김현, 네게바, 아길라르의 연속골에 힘입어 수원FC를 4-1로 대파했다. 지난 라운드 FC서울전에서 0-1로 패한 인천은 이로써 시즌 2승째를 거두게...
대구 서포터스가 황순민을 위해 특별한 헌사를 준비했다. 6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대구FC와 FC서울의 경기 전 경기장 한 쪽에는 긴 걸개가 걸렸다. 북측 스탠드를 따라 걸린 이 걸개가 말하는 대상은 한 명이었다. 황순민이다. 황순민은 지난 5월 30일 강원FC와의...

인기뉴스

호날두 듣고있나? 동점골 이후 대한민국 팬들의 “메시” 연호

0
대한민국 팬들이 제대로 도발했다. 2일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FIFA 월드컵 카타르 2022 H조 3차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대한민국 응원석의 팬들이 크리스티아누...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