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포항스틸러스 수비수 배슬기가 현역 은퇴를 선언하고 유소년 스카우트로 새 출발한다. 배슬기는 19일 와의 전화통화를 통해 “이번 시즌을 끝으로 현역 선수 생활을 마무리하기로 했다”면서 “구단에서 좋게 봐주셨다. 내년부터는 구단 유소년 스카우트로 일하게 됐다”고 전했다. 배슬기는 2007년 내셔널리그 인천코레일에 입단한...
경기 전 포항스틸러스 프런트와 FC서울 서포터스 일부가 대립하는 일이 벌어졌다. 포항스틸러스와 FC서울은 3일 포항스틸야드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경기에서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포항 이광혁이 선제골을 넣었지만 서울 나상호가 페널티킥 동점골을 넣으면서 경기는 무승부로 막을 내렸다. 이 경기 무승부로 포항은...
K리그 전북현대에서 뛰었던 브라질 출신 공격수 사무엘 호사의 FC서울행이 임박했다. 축구계 능통한 관계자는 27일 <스포츠니어스>와의 대화에서 “호사의 서울행이 확정적이다. 최종적으로 계약서에 사인만을 남겨두고 있다”면서 “제리치와의 이적협상이 지지부진했던 가운데 호사와 급속도로 협상을 마무리 지었다”고 밝혔다. 호사는 지난 시즌 전북현대와 임대계약을 맺은...
훈훈함과 살벌함이 공존했다. 인천유나이티드는 30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홈 경기에서 송시우와 김현의 골에 힘입어 2-0 승리를 따냈다. 지난 라운드 포항스틸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승리한 인천은 이로써 2연승을 내달리게 됐고 강원FC를 4-1로 대파했던 서울은 연승 도전에 실패했다. 이날 경기는...
수원삼성이 맥주를 출시했다. 수원삼성이 코리아크래프트브류어리와 함께 한정판 맥주 패키지 세트를 출시했다. 12일 오전 10시부터 판매되기 시작한 이 패키지는 현재 많은 화제를 불러 일으키면서 관심을 끌고 있다. 현재 상황을 봤을 때 빠르게 재고가 소진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그래서 <스포츠니어스>가 이...
팬을 절실하게 만나고 싶은 이근호의 여정에 또다시 시련이 찾아왔다. 최근 인터넷 커뮤니티에서는 훈훈한 미담이 돌았다. 미담의 주인공은 전북현대의 이근호였다. 전북 팬으로 추정되는 한 네티즌은 "친구 편의점 아르바이트를 가서 도와주는데 손님이 이근호 선수 같았다"라면서 "모자와 마스크를 써서 조심스럽게 맞냐고 여쭤봤는데...
소문만 무성했던 홍철의 울산현대 입단이 임박했다. 축구계 소식에 능통한 관계자는 “울산과 수원삼성 간의 이적료에 대한 합의는 끝이 났다”면서 “울산과 홍철이 연봉을 놓고 개인 협상만을 남겨두고 있다”고 전했다. 합의를 눈앞에 두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해졌다. 울산 구단이 확인한 바로 홍철의...
수원삼성 홍철의 울산현대 이적설이 불거진 가운데 본인은 “아직 정해진 게 없다”고 선을 그었다. 16일 한 매체는 홍철의 울산현대 이적설을 단독 보도했다. 이 매체는 K리그 이적시장에 밝은 복수의 소식통을 인용해 “홍철이 울산 유니폼을 입을 것 같다. 특정 선수를 주고받는...
강원FC 한국영과 울산현대 신진호의 트레이드가 추진 중이다. 이적시장에 능통한 관계자는 27일 와의 대화를 통해 “한국영과 신진호를 맞바꾸는 트레이드를 강원과 울산이 추진하고 있다”면서 “양 팀의 이해관계가 맞아 떨어졌다. 진지하게 트레이드를 논의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영과 신진호는 두 팀의 핵심 미드필더다....
인천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경기 후폭풍이 이어지고 있다. 인천유나이티드는 지난 달 30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홈 경기에서 송시우와 김현의 연속골에 힘입어 2-0 승리를 따냈다. 지난 라운드 포항스틸러스와의 원정경기에서 1-0으로 승리한 인천은 이로써 2연승을 내달리게 됐고 12승 7무 15패...

인기뉴스

‘무실점-첫 연승’ 강원 최용수, “우리가 내려 설 때 위협적인 상황 없었어”

0
최용수 감독이 팀의 경기력에 크게 만족했다. 강원FC가 2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라운드 성남FC와의 경기를 펼쳤다. 강원은 이날 경기에서 후반 12분 김영빈, 후반...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