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포항을 패배에서 구한 강현무가 어린 선수들에게 쓴소리를 날렸다. 포항스틸러스 골키퍼 강현무는 22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경기에서 종료 직전 팔로세비치의 페널티킥을 선방하면서 팀의 2-2 무승부에 힘을 보탰다. 앞서 포항 김기동 감독은 "이 승점 1점이 나에겐 10점 이상의 가치"라며...
강한 비에도 카드섹션은 무사히 진행됐다. 13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김상식 감독이 이끄는 '팀 K리그'와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소속의 토트넘훗스퍼(이하 토트넘)가 '쿠팡플레이 시리즈' 1차전을 치른다. 팀 K리그는 K리그1에서 각 팀 당 두 명 씩 선정해 선수단을 구성했으며 전북현대 김상식 감독과 수원FC 김도균 감독이...
광주FC 김호영 감독이 아쉬움을 드러냈다. 25일 울산 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울산현대와 광주FC의 경기에서 홈팀 울산이 후반전에 터진 이동준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광주를 1-0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하고 1위 자리를 지켰다. 광주는 제주전 몰수패까지 포함해 3연패에 빠졌다. 광주는 1위...
경남FC가 울산현대 수비수 최준의 임대 영입을 눈앞에 두고 있다. 축구계 사정에 밝은 관계자는 “경남이 울산 수비수 최준 영입의 성사 직전에 와 있다”면서 “최준이 남은 올 시즌을 임대로 경남에서 뛸 가능성이 적지 않은 상황”이라고 전했다. 측면 수비수 최준은 울산 유스팀인 현대고를...
구본철이 세리머니의 의미에 대해 설명했다.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FC서울과 성남FC의 시즌 14라운드 맞대결에서 원정팀 성남이 전반 22분 구본철의 선제골을 끝까지 지켜내며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승리로 성남은 6경기 연속 무승(1무 5패)에서 벗어나 승점 9점을 달성했다. 반면...
귀하디 귀한 공이 훈련용으로 사용되고 있었다. 12일 성남FC는 제주도 서귀포 시민축구장에서 2022시즌 대비 전지훈련을 나섰다. 성남은 지난 3일부터 이 구장에서 전지훈련을 이어온 가운데 전체적으로 쾌적한 날씨 속에 밝은 분위기로 선수들이 훈련에 임했다. 코칭 스태프의 지시와 함께 진행된 훈련은 러닝을 시작으로...
비셀 고베 수비수 토마스 베르마엘렌이 수원삼성 서포터즈들의 응원에 대해 경계심을 드러냈다. 비셀 고베는 오는 19일 오후 7시 30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삼성과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G조 2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 앞서 지난 12일 펼쳐진 조호르 다룰 탁짐과의 ACL 1차전에서 5-1...
김영광이 허리 통증을 참아가며 놀라운 선방쇼를 펼쳤다. 성남FC 골키퍼 김영광은 24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울산현대와의 경기에서 놀라운 선방 능력을 보여주며 팀의 2-1 승리에 기여했다. 이날 울산의 맹공을 막아낸 김영광에겐 아찔한 순간도 있었다. 전반전 오세훈의 강한 슈팅을 얼굴 정면에...
데뷔골을 기록한 김신진이 FC서울의 선배들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8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하나원큐 K리그1 2022 시즌 11라운드 FC서울과 수원FC의 맞대결이 펼쳐졌다. 경기에서는 수원FC 박주호가 전반 35분 경고 누적 퇴장을 당한 뒤 서울이 후반전 오스마르의 득점으로 앞서 나가는 듯 했으나 수원FC 김승준이...
K리그의 시상식이 모두 끝났다. K리그2 시상식과 K리그1 시상식은 어떤 점에서 차이가 있었을까. 7일 서대문구 홍제동 스위스그랜드호텔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1 대상 시상식이 열렸다. K리그는 강원FC와 대전하나시티즌의 승강 플레이오프 두 경기가 남아 있지만 이번 시즌을 빛내준 팀과 선수들이 활약에 걸맞는 상을...

인기뉴스

‘새로운 주장’ 제주 정운의 마음가짐 “이전부터 팀 사랑은 남달랐어”

0
새로 주장 완장을 찬 정운은 어떤 마음가짐일까. 5일 제주유나이티드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FC서울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27라운드 맞대결에서 후반 5분 김주공의 선제골과 후반 22분 제르소의...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