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한국 축구 국가대표를 이끌고 2018 러시아월드컵에 출전했던 신태용 감독이 최근 근황 및 거취와 관련해 입을 열었다. 신태용 감독은 최근 <스포츠니어스>와 직접 만난 자리에서 “최근 영국을 다녀온 뒤 제주도로 가족 여행을 하고 돌아왔다”면서 “해외 여러 구단과 계약을 놓고 협상 중이다....
‘대행’이라는 말을 사전에서 찾아보면 ‘남을 대신하여 어떤 권한이나 직무를 행하는 사람’이라고 나온다. ‘감독 대행’이라는 단어는 ‘남을 대신하여 감독의 권한이나 직무를 행하는 사람’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대구FC 이병근 감독대행은 5개월 넘게 ‘대행’ 역할을 수행 중이다. 대구FC는 지난 2월 안드레...
'유망주'라는 인식이 강했던 김현성도 어느덧 서른둘이다. 서른이 넘은 타겟형 스트라이커는 점점 빨라지는 현대 축구에서 살아남기 힘들 수도 있지만 성남FC 김현성은 자신의 무기인 왕성한 활동량을 앞세워 그 편견을 깨고 있다. 김현성은 지난 2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성남FC와의 강원FC의...
최근 선발 명단에 변화가 생긴 이유에 대해 성남FC 김남일 감독이 "우리는 백업 개념이 없다"라며 단호하게 답했다. 김남일 감독이 이끄는 성남FC는 2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강원FC와의 경기에서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거뒀다. 전반전 김현성과 나상호의 결정적인 득점 기회가...
울산과의 FA컵 경기를 앞둔 김병수 감독이 "회복이 중요하다"라며 "지금은 쥐어짤 수밖에 없다"라고 전했다. 김병수 감독이 이끄는 강원FC는 2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성남FC와의 경기에서 득점 없이 0-0 무승부를 거뒀다. 전반전에는 다소 위축됐던 공격이 후반전에 조금 풀렸지만 이렇다 할...
주중 FA컵 경기를 앞둔 두 팀이 결국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2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성남FC와 강원FC의 경기에서 두 팀 모두 득점 없이 0-0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두 팀은 결국 승부를 가리지 못한 채 오는 29일 FA컵 경기에 임하게...
K리그가 관중을 받을 준비에 들어간 가운데 현장에서도 준비가 분주하게 이뤄지고 있다. 25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서울이랜드와 충남아산FC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경기를 앞두고 만난 서울이랜드 관계자들은 이번 경기는 물론 다음 라운드 경기에 대한 고심이 더 컸다. 충남아산전은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지만 내달...
이제 유관중으로 전환하는 K리그, 어떻게 준비하고 있을까? 코로나19로 인해 무관중으로 열렸던 K리그가 다시 관중을 받게 된다. 24일 문화체육관광부에 따르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의 발표에 따라 26일 KBO리그 경기부터 관중석의 10% 규모로 관중 입장이 시작된다. K리그의 경우 준비 기간이 필요하다는 한국프로축구연맹의 요청에...
기성용이 11년 만에 FC서울로 복귀했다. FC서울은 21일 공식 채널을 통해 기성용 영입 소식을 알렸다. 계약 기간은 2023년까지로 3년 6개월이다. 세부적인 계약 조건은 구단과 기성용 측의 상호 합의 하에 공개하지 않기로 했다. 친정 복귀에 대해 기성용은 "오랜만에 집으로 돌아온 느낌이다....
결승골을 기록한 성남FC 이창용이 김남일 감독과의 특별한 일화를 소개했다. 성남FC는 19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1 2020 수원삼성과의 원정경기에서 후반 36분 터진 이창용의 결승골을 잘 지켜내며 1-0 승리를 따냈다. 이 경기 전까지 7경기에서 2무 5패를 기록하며 단 한 번도...

인기뉴스

대구 김진혁의 솔직한 진심 “자꾸 실수 나오니 두려움 생기고 있어”

0
대구FC 주장 김진혁이 속내를 털어놓았다. 7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대구FC와 인천유나이티드의 경기에서 원정팀 인천이 후반 추가시간 터진 김도혁의 결승골에 힘입어 대구를 3-2로...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