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1

연달아 미디어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수원FC다. 14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수원FC와 성남FC의 경기는 미디어의 많은 관심을 받았다. 사실 예상하기 어려운 일이었다. 과거 두 팀은 '깃발라시코'라는 이름으로 나름대로 더비 경기를 했지만 지금은 그렇지 않다. 무언가 리그 경기...
수원FC 김도균 감독이 승리에 대한 절실함을 드러냈다. 14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수원FC와 성남FC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수원FC 김도균 감독은 "세 경기 째 승리가 없다. 승리도 승리지만 공격 쪽에서 득점을 못해준 부분이 있다. 한 순간에 해결될 것이라고...
성남FC 김남일 감독이 상대 김도균 감독과의 인연을 떠올렸다. 14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수원FC와 성남FC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성남 김남일 감독은 "지난 시즌 우리가 연승을 할 수 있는 기회가 몇 번 있었지만 살리지 못했다"라면서 "선수들에게 이 점을...
공격진의 무게가 다시 떨어질 수밖에 없다. 인천으로서는 송시우의 퇴장이 더욱 아쉽게 됐다. 인천유나이티드는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경기에서 기성용의 마지막 슈팅을 결국 막아내지 못하며 0-1로 패배했다. 이날 경기에서는 인천의 송시우가 공을 따내는 과정에서 팔꿈치를 사용한 장면이...
기성용이 시즌 개막 후 세 번째 기자회견을 가지면서 관심을 모았다. 기성용은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인천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90분 경기를 모두 소화했다. 체력 문제에 대한 걱정도 있었지만 90분 내내 좋은 경기력을 유지하면서 결국 팀에 결승골과 함께 승점 3점을...
결국 연패를 끊지 못한 조성환 감독이 "성적을 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조성환 감독이 이끄는 인천유나이티드는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경기에서 후반 막판 기성용에게 골을 허용하면서 결국 0-1로 패배했다. 경기를 마친 조성환 감독은 "연패를 끊기 위해 많이 준비했는데...
승리를 거뒀지만 서울의 최전방은 여전한 고민거리로 남았다. 박진섭 감독이 이끄는 FC서울은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인천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어려운 경기를 펼치다 후반 막판 기성용이 중거리 슈팅을 골로 연결시키면서 1-0 승리를 거뒀다. 경기를 마친 박진섭 감독은 "우리에게 운이 따랐다"라고 경기를...
기성용이 시즌 첫 골을 기록하면서 서울이 인천에 1-0으로 승리했다.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인천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경기에서 팽팽한 경기가 이어지는 중 후반 막판 기성용이 낮게 깔아찬 중거리 슛을 골로 연결시키면서 서울이 인천을 상대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날 인천유나이티드는 4-1-4-1...
조성환 감독이 "연패를 끊어야 한다"라고 강조하면서 서울을 상대로 "조직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천유나이티드를 이끄는 조성환 감독은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1 FC서울과의 경기를 앞두고 서울의 속도를 경계하면서도 "연패는 반드시 끊어아 햔다"라고 강조했다. 앞서 인천은 지난 9일 울산현대와의 경기에서...
측면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던 나상호가 인천전에서 최전방 공격수로 출격한다. FC서울을 이끄는 박진섭 감독은 13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21 인천유나이티드와의 경기를 앞두고 공격진에 변화를 줬다. 이날은 늘 선발로 나오던 박주영이 아닌 나상호가 톱으로 나섰다. 나상호가 중앙으로 들어오면서 박정빈이 그...

인기뉴스

‘7부리그에서 1부리그로’ 제주 김범수를 빛나게 한 조연들

0
동화 같은 스토리에는 멋진 주인공 외에도 빛나는 조연이 있었다. 아마추어 7부리그 출신 선수가 1부리그에 입단하며 화제를 뿌리고 있다. 바로 제주유나이티드의 김범수다. 2019년 6군단 예하...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