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송영주의 건곤일척(乾坤一擲)'은 송영주 SPOTV 해설위원이 매주 치열하게 펼쳐지는 경기들 중에서 여러분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경기를 상세하게 리뷰하는 공간입니다. <스포츠니어스>는 앞으로 한 주에 한 경기씩 송영주 해설위원의 독특하고 날카로운 시선을 독자들에게 글로 제공합니다. -편집자주"이것이 챔피언스리그다. 언제나 쉽지 않다"라는 에르네스토 발베르데...
금전적인 이해관계가 얽힌 고용주와 노동자의 관계에서 태업은 불가피한 일이다. 합의점을 찾아 타협에 이른다면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결과겠지만 때로 이들은 각자의 주장만을 고집하며 비극적인 결말을 낳기도 한다. 이러한 비극은 축구계에서도 흔히 일어나는데 대부분 극단적인 상황까지 치달으며 선수와 구단...
전 세계 축구팬들을 흥분케 할 2018 러시아 월드컵이 이제 한 달도 채 남지 않았다. 본선 진출을 확정지은 32개국은 이제 얼마 남지 않은 월드컵을 앞두고 마지막 담금질에 돌입했다. 월드컵은 각 대륙을 대표하는 국가들의 대항전이기에 어느 하나 쉬운 팀이 없다....
지난 7일 토트넘 홋스퍼가 스토크 시티와의 원정경기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이날 해리 케인은 지난달 12일 본머스전에서 부상을 당한 후 놀라운 회복력을 보이며 약 한 달 만에 선발로 출전했다. 그리고 득점까지 터뜨릴 ‘뻔’ 했다. 토트넘의 역전골 당시 크리스티안 에릭센이...
맨체스터 시티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AS모나코와의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2차전을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에서 “이번 경기에서 모나코에게 실점을 허용하지 않는 것은 기대하지 않고 있다. 공격적으로 경기에 임해서 득점을 노릴 것”이라 밝혔다. 지난 1차전에서 5-3으로 승리한 맨시티는 2골차 여유가 있었지만...
이번 시즌 리그앙은 굉장히 흥미롭다. 지난 시즌까지만 해도 파리생제르망이 리그를 지배했지만 올시즌엔 OGC니스와 AS모나코의 강한 견제에 다소 주춤하고 있다. 리그앙 클럽들의 리그에서의 좋은 흐름은 유럽대항전에서도 고스란히 이어지고 있다. 파리와 모나코는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매력적인 축구스타일로 주목을 받았고 올림피크 리옹도...
FIFA U-20 월드컵인 ‘FIFA U-20 월드컵 코리아 2017’이 지난 2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막했다. 1977년 시작 이후 지난 40년간 수많은 스타플레이어들을 배출해왔기에 이번 대회에 대한 관심은 그 어느 때보다도 뜨겁다. 디에고 마라도나, 루이스 피구, 라울 곤잘레스, 티에리 앙리, 리오넬 메시,...
토트넘 홋스퍼가 유벤투스마저 꺾고 빅클럽의 반열에 오를 수 있을까?토트넘은 시험대에 올라있다. 최근 토트넘의 기세는 무섭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아스널을 꺾었고 리버풀 원정에서 무승부를 거두며 빅클럽들을 상대로 승점 7점을 따냈다. 이제 토트넘은 유럽 무대에서 자신들을 증명할 기회를 바라보고 있다.토트넘은 빅클럽일까?...
지난 5일 새벽(한국 시각) 안필드에서 열린 잉글랜드 프리미어 리그(EPL) 리버풀과 토트넘 홋스퍼의 경기는 2-2 무승부로 끝났다. 모하메드 살라의 멀티골, 빅터 완야마의 놀라운 중거리 슛과 해리 케인의 EPL 통산 100호 골 등 소문난 잔치에 먹거리가 가득한 경기였다.리버풀은 승리를 거둘...
축구에서 3-2는 가장 흥미로운 스코어다. 스코어만으로도 충분히 흥미롭고 볼거리가 풍부했던 266번째 엘 클라시코는 그 어느 때보다 치열하고 극적으로 마무리됐다. 그리고 이 각본 없는 드라마는 마지막 15초를 남기고 터진 리오넬 메시의 역전골로 완성됐다. 역사에 남을 위대한 골 셀레브레이션은 덤이다.초반의...

서울E ‘유스 출신 1호’ 이상헌 “계약 때 썼던 볼펜 가보로 간직...

2015년 창단한 서울이랜드는 하나 하나가 역사였다. 창단 1호 시즌 티켓 구매자는 김진우 씨였고 김재성은 창단 1호골의 주인공이 됐다. 첫 승점은 지난 2015년 3월...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