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올림피크 리옹과 FC 바르셀로나가 챔피언스리그 16강에서 맞붙는다.올림피크 리옹은 20일(한국시각) 오전 5시 프랑스 데신샤르피외에 위치한 파르크 올림피크 리오네에서 FC 바르셀로나와 2018-19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갖는다. 조별리그 1승 5무의 성적으로 이번 대회 무패를 달리고 있는 리옹이 거함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중국이 한국을 상대로 계속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그들이 자랑하는 ‘에이스’ 우레이가 있어서다. 우레이는 이번 아시안컵에서 중국의 공격을 이끌고 있다.중국은 11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에 위치한 알자지라 모하메드 빈 자예드 경기장에서 열린 필리핀과의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손흥민의 주가가 치솟고 있다. 토트넘으로서는 손흥민의 활약이 반갑지만 동시에 그림자가 드러나기도 한다. 백업 자원 페르난도 요렌테의 존재 때문이다.손흥민은 지난 주말 레스터 시티 전에서 '원맨쇼'를 보여주며 팀이 기록한 두 골에 모두 관여했다. 75분을 뛰엇 이어지는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선발이 아닌...
지금껏 많은 해외축구팬들에게 있어 가장 흥미로운 경기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제 2의 월드컵’이라고 칭해지는 유럽축구선수권(EURO)대회였다. 하지만 올해 또 하나의 유럽대회가 추가되면서 해외축구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바로 UEFA 네이션스리그다.UEFA 네이션스리그는 지난 2013년 10월 당시 노르웨이 축구협회 회장직을 역임하고 있던 윙베...
크리스탈 팰리스의 2018-19 시즌 오른쪽 풀백 주전은 애런 완-비사카다. 크리스탈 팰리스 유스 출신인 그는 이번 시즌 퇴장 징계로 빠진 1경기를 제외한 리그 전경기에 출전하며 주전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97년생의 어린 나이에 프로 2년 차를 맞고 있는 완-비사카는...
시즌 개막 전까지 다니엘 스터리지는 리버풀에서의 입지가 좋지 못했다. 2013-14 시즌에 루이스 수아레스와 투톱을 이루며 리그 준우승을 이끌 때만 해도 그의 인기는 상당했다. 그러나 이후 대부분의 시간 동안 잦은 부상에 시달리며 치료에 전념한 탓에 리버풀의 애물단지로 전락하고 말았다....
에메리 감독의 아스날이 감독 교체 후 첫 시즌부터 예상외로 순항하고 있다. 아스날은 시즌 개막 직후 맨체스터 시티, 첼시를 연달아 만나 2패를 당한 후 지금까지 프리미어리그, 카라바오컵, 유로파리그에서 9경기 전승을 달리고 있다. 리그에서는 6승 2패의 성적으로 어느덧 4위까지 순위를...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승리했다. 하지만 이번만큼은 무리뉴의 승리라고 표현하고 싶다.무리뉴 감독을 향한 여론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뉴캐슬 유나이티드의 경기 전까지만 해도 매우 부정적이었다. 맨유는 9월 22일 울버햄튼전을 시작으로 프리미어리그와 카라바오 컵, 챔피언스리그에서 4경기 무승을 달리고 있었다. 지난 주말 웨스트햄 원정에서...
체코 팀 SFC 오파바 유스 출신인 리보르 코작은 2007년 1군 팀에 등록된 후 체코 2. 리가(2부 리그)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쳤다. 오파바 소속으로 41경기에서 19골을 넣으며 10대 후반 때부터 탁월한 재능을 보였다. 자신감이 생긴 그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팀 포츠머스에...
사미르 한다노비치는 인터밀란 팬들에게 세계 최고의 골키퍼로 통한다. 게다가 그의 선방에 수차례 좌절을 맛본 세리에A 상대 팀 팬들조차 한다노비치의 진가는 굉장하다며 입을 모은다. 2012년부터 인터밀란의 암흑기 내내 골문을 지킨 한다노비치는 활약에 비해 잘 거론되지 않는 세계 최고의 골키퍼...

[김현회] ‘5월부터 8월까지’ 지붕 없는 K리그는 속수무책

“하. 지금까지는 잘 버텨줬는데…” 하나원큐 K리그1 2019 성남FC와 강원FC의 경기를 앞두고 한 성남 관계자가 탄식을 내뱉었다. 올 시즌 성남은 제법 많은 관중을 동원하며...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