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2월에만 무려 7골을 기록하며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고 있는 ‘손세이셔널’ 손흥민이 울버햄튼전에 선발로 나설 예정이다.토트넘 홋스퍼는 30일 오전 0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울버햄튼 원더러스를 상대로 2018/19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20라운드 홈경기를 치른다. 5연승을 기록하며 2위로 도약한 토트넘은 상대적으로 약체팀인...
칭찬 같지만, 이것은 분명히 비아냥이다.펩 과르디올라 맨체스터 시티 감독에게 비아냥의 화살이 날아들었다. 그 주인공은 반델레이 룩셈부르구다. 브라질 대표팀 감독 출신인 룩셈부르구는 10일(한국시간) 폭스 스포츠를 통해 과르디올라의 능력에 의문을 제기했다.그는 과르디올라의 지금까지 업적이 '단지 팀이 좋아서'였다는 의견을 제시했다. 룩셈부르구는...
스페인 프로축구 프리메라리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앙투안 그리즈만이 결국 팀을 떠난다.그리즈만은 15일(한국시각) 아틀레티코 공식 채널을 통해 다음 시즌은 구단 소속으로 뛰지 않을 것이라는 뜻을 보였다. 그리즈만은 "지난 5년 동안 믿을 수 없을 만큼 좋은 시간을 보냈다. 이 5년 동안...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 국가대표팀이 극적으로 16강 진출을 확정지었다.베트남은 조 3위 와일드카드 마지막 4번째 티켓을 거머쥐며 16강행 막차를 탔다. 16강 진출 티켓을 놓고 경쟁하던 레바논이 북한에 4-1 승리를 거뒀지만 베트남은 페어플레이 룰에서 앞서며 기적적인 16강 진출을 이루게...
토트넘 홋스퍼의 스트라이커 해리 케인이 "NFL 키커에 도전하고 싶다"는 바람을 드러냈다.해리케인은 27일 다국적 스포츠매체 ESPN과 가진 인터뷰에서 언젠가는 미식축구리그인 NFL의 키커가 되고 싶다는 뜻을 드러냈다. 그러나 해리 케인은 NFL 키커가 되고 싶은 이유가 돈 때문은 아니라는 뜻을 밝혔다....
토트넘이 흔들리고 있다. 무사 시소코는 부상으로 쓰러졌다. 잉글랜드 국가대표 측면 수비수 트리피어는 치명적인 실수로 폴 포그바에게 도움을 허용했다. 어려운 상황에서 맹활약을 펼친 손흥민은 아랍에미리트(UAE)에서 열리는 아시안컵에 차출된다.한국시간 14일 오전 1시 30분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프리미어리그 22라운드에서...
맨체스터 시티의 에이스 세르히오 아구에로가 맨시티를 떠날 것이라는 예측이 등장했다. 원인은 펩 과르디올라 감독과의 불화다.21일(한국시간) 현지 매체 '데일리 익스프레스'는 "아구에로가 올 시즌을 끝으로 맨시티를 떠날 것"이라고 보도했다. 아구에로는 그 동안 맨시티의 공격을 책임지던 에이스로 군림했던 만큼 이 소식은...
중국 축구의 ‘자존심’ 우레이가 발롱도르를 수상했다. 물론 세계 축구계가 공인하는 것이 아닌 ‘2018 중국 올해의 선수상’이다. 다시 말해 ‘중국산 발롱도르’다.에스파뇰은 21일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우레이가 ‘2018 중국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한 사실을 알렸다. 해당 홈페이지에는 우레이가 트로피를 받는...
'양봉업자' 손흥민이 골을 도와준 얀 베르통언에게 미안한 마음을 표시했다.14일 오전 5시(한국시간)에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UEFA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 경기에서 토트넘 홋스퍼는 도르트문트에 3-0 대승을 거뒀다. 전반전을 0-0으로 마친 두 팀은 후반 2분 만에 얀 베르통언의 크로스를...
첼시가 18세 이하 선수 국제 이적 및 등록 규정 위반으로 중징계를 받았다.22일(한국시간) 국제축구연맹(FIFA)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첼시에 두 차례 이적 시장 활동을 금지하는 징계를 내렸다고 발표했다. 뒤이어 60만 스위스 프랑(약 6억7000 만 원)의 벌금도 부과했다.FIFA는 첼시가...

[김현회] 수원 서정원 전 감독, “여행 다니고 공부하며 재충전 중”

지난 18일 낮, 서울의 한 호텔 커피숍에서 반가운 얼굴을 만났다. 수원삼성을 6년이나 이끌었던 서정원 감독이었다. 그는 환하게 웃으며 악수를 청했다. 얼굴은 더 좋아졌고...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