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원클럽맨’은 축구에서 가장 낭만적인 표현이다. 하지만 커리어 전부를 특정 구단에서 보낸다는 것이 말처럼 그리 쉬운 일만은 아니다. 구단의 상징과도 같은 ‘원클럽맨’이 되기 위해선 어린 나이 때부터 경쟁력을 드러내야하며 은퇴 직전까지 최고의 기량을 유지해야한다. 경험을 쌓기 위해 임대를 떠나는...
축구는 전 세계적으로 가장 인기 있는 스포츠다. 수천 년 전 그리스와 이집트에서 사람들이 공을 손이 아닌 발로 차는 놀이를 시작했다는 주장과 기원전 2~3세기 사이 중국 ‘한 왕족’의 군대가 휴식시간을 이용해 발로 공을 바구니에 집어넣는 운동을 시작했다는 등 셀...
‘오렌지군단’ 네덜란드는 과거 유럽축구를 호령했었다. 그 비결은 요한 크루이프, 빌리 반 더 카일렌, 마르코 반 바스텐, 루드 굴리트, 데니스 베르캄프, 루드 반 니스텔루이 등과 같은 전설적인 공격수들의 존재에 있었다. 그만큼 네덜란드 리그 득점왕들은 어디에서나 대환영을 받았다. 2000년대 들어...
지금껏 많은 해외축구팬들에게 있어 가장 흥미로운 경기는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제 2의 월드컵’이라고 칭해지는 유럽축구선수권(EURO)대회였다. 하지만 올해 또 하나의 유럽대회가 추가되면서 해외축구팬들의 가슴을 설레게 했다. 바로 UEFA 네이션스리그다. UEFA 네이션스리그는 지난 2013년 10월 당시 노르웨이 축구협회 회장직을 역임하고 있던 윙베...
한 나라의 스포츠는 경제력과 큰 연관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어느 정도 경제력이 있는 나라들은 축구도 어느 정도 이상의 수준을 자랑합니다. 물론 브라질과 같은 나라는 축구선수가 국가 경제의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기 때문에 경제력에 비해 월등히 뛰어난 경쟁력을 갖추고 있지만 미국이나...
크리스탈 팰리스의 2018-19 시즌 오른쪽 풀백 주전은 애런 완-비사카다. 크리스탈 팰리스 유스 출신인 그는 이번 시즌 퇴장 징계로 빠진 1경기를 제외한 리그 전경기에 출전하며 주전 입지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97년생의 어린 나이에 프로 2년 차를 맞고 있는 완-비사카는...
하네스 할도르손 골키퍼가 리오넬 메시의 페널티킥을 막을 때의 흥분은 이루 말할 수 없었다. 끝까지 끈질긴 승부를 펼친 아이슬란드는 결국 아르헨티나를 상대로 1-1 무승부를 거둬 기적을 연출했다. 누가 봐도 열악한, 덜 알려진 선수들로 이뤄진 그들이 유로 2016 8강에 이어...
에메리 감독의 아스날이 감독 교체 후 첫 시즌부터 예상외로 순항하고 있다. 아스날은 시즌 개막 직후 맨체스터 시티, 첼시를 연달아 만나 2패를 당한 후 지금까지 프리미어리그, 카라바오컵, 유로파리그에서 9경기 전승을 달리고 있다. 리그에서는 6승 2패의 성적으로 어느덧 4위까지 순위를...
스페인어로 농장을 뜻하는 ‘라 마시아’는 FC바르셀로나 유소년 시스템의 산실이다. 전설 요한 크루이프가 직접 자신의 축구 철학을 바탕으로 초석을 다져 완성시킨 라 마시아는 이후 리오넬 메시와 안드레스 이니에스타, 사비 에르난데스, 카를레스 푸욜, 헤라르드 피케 등 수많은 축구 스타들을 양성해내며...
올림피크 리옹과 FC 바르셀로나가 챔피언스리그 16강에서 맞붙는다. 올림피크 리옹은 20일(한국시각) 오전 5시 프랑스 데신샤르피외에 위치한 파르크 올림피크 리오네에서 FC 바르셀로나와 2018-19 UEFA 챔피언스리그 16강 1차전을 갖는다. 조별리그 1승 5무의 성적으로 이번 대회 무패를 달리고 있는 리옹이 거함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인기뉴스

‘바로우 동점골’ 전북, 강원 상대로 극적인 1-1 무승부

0
승점 1점에 만족해야 했다. 15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전북현대와 강원FC의 경기에서 양 팀은 1-1 무승부를 기록하면서 승점 1점씩 나눠갖는데 만족해야 했다. 후반전에...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