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스포츠

권아솔과 만수르 바르나위가 경기를 앞두고 계체량에서 난투극 직전까지 갔다.17일 제주 오리엔탈호텔에서 로드FC 053 계체량이 열렸다. 라이트급 100만 달러 토너먼트 최종전에서 맞붙는 두 선수는 이전부터 신경전을 계속 펼치며 서로를 도발했다. 15일 서울 로드FC 압구정짐에서도 서로의 뺨을 때렸다.이번 계체량에서도 조용히...
안국현 8단이 대역전극으로 탕웨이싱 9단을 꺾고 삼성화재배 결승에 올랐다.안국현 8단은 6일 대전 삼성화재 유성연수원에서 열린 2018 삼성화재배 월드바둑마스터스 준결승 3번기 2국에서 탕웨이싱 9단에게 285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뒀다. 전날 1국에서 승리한 안국현 8단은 2승으로 결승행 티켓을 챙겼다. 이로써...
하위권에 위치한 두 팀이 중요한 시기에 만났다.오는 3일 오후 7시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선 서울삼성과 고양오리온의 2019-2020 현대모비스 KBL 프로농구 경기가 펼쳐진다. 두 팀 모두 물러설 수 없는 경기다. 리그 28경기가 진행된 현재 두 팀은 각각 리그 7위(서울삼성)와 9위(고양오리온)에 위치하며...
캔자스시티 치프스는 쉽게 무너지지 않았다.한국시간 21일 오전 8시 40분부터 애로우헤드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캔자스시티 치프스와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의 NFL 플레이오프에서 두 팀이 4쿼터 31-31로 동점을 이룬 채 정규 시간이 종료됐다. 두 팀은 현재 연장전에 돌입했다.전통의 강호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는...
하승진이 은퇴를 선언했다.한국 농구의 ‘골리앗’ 하승진이 코트를 떠난다. 14일 하승진은 자신의 SNS를 통해 은퇴 의사를 밝혔다. 그는 “거두절미하고 나는 이제 은퇴를 하기로 마음먹었다”면서 “결국 아쉽지만 은퇴를 결정하게 됐다. 11년 동안 동고동락하며 희노애락을 함께 해온 이 팀을 떠나자니 아쉬운...
고진영이 LPGA 우승을 차지했다.고진영은 25일(한국시각)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서 열린 '2019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뱅크 오브 호프 파운더스컵' 최종 라운드에서 1타차 역전 우승했다. 그는 보기 없이 버디 7개를 기록했고 3라운드까지 4타 차 뒤진 상태에서도 역전을 이뤘다. 고진영은 최종 합계 22언더파...
대한민국 남자농구 최고의 유망주로 꼽히는 이현중이 NBA 슈퍼스타 스테픈 커리(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모교인 데이비슨대 입학을 확정지었다.지난 5일(이하 한국시간) 이현중이 대학 입학의향서 NLI(National Letter of Intent)에 서명하면서 NCAA 디비전I 소속 데이비슨대 입학을 확정지었다. 한국 선수로는 4번째(이은정, 최진수, 신재영)로 NCAA 디비전I에...
3연패 끝 무승부, 그리고 다시 패배. 이번 여자 하키팀의 도전은 1무4패로 한국시간 14일 종료됐다.아쉬움이 없을 수 없었다. 세계 랭킹 8위인 대한민국 선수단은 객관적으로 우위인 팀들과 한 조를 이뤄 악전고투가 예상됐다. 그러나 하키팀은 그들은 끝까지 당당하게 경기를 펼쳤다. 그럼에도...
힘든 승부 끝에 LG 트윈스가 준플레이오프 진출에 성공했다. LG 트윈스는 1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KBO 와일드카드 결정전 2차전서 KIA 타이거즈를 상대로 1-0 승리를 거뒀다.LG는 선발로 류제국을, KIA는 양현종을 내세웠다. 양팀의 선발 투수들이 호투를 하며 경기는 투수전으로 전개됐다. 류제국은...
현재 프로야구가 재미있는 것은 기존과는 다르게 신예들이 대거 등장하여 그라운드에 신선한 바람을 불어넣어주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10년 전 베이징 올림픽 야구 금메달의 순간을 지켜봤던 이들은 야구로 눈을 돌렸고, 운동신경 못지않게 빠른 성장 속도를 보여주면서 기존에 주전 자리를 차지하고...

‘제주 이적’ 송주훈 “중국서 잔류, 팀 해체 다 겪고 돌아왔어요”

송주훈이 K리그 무대로 복귀했다. J리그 무대를 거쳐 지난 2019년 1월 경남FC에 입단했던 그는 경남에서의 생활을 6개월 만에 청산하고 중국으로 떠났었다. 송주훈은 톈진 텐하이와...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