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스포츠

조재범 전 쇼트트랙 대표팀 코치에게 지속적으로 성폭행 당했다는 여자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의 주장에 대해 체육시민단체들이 대한체육회의 책임을 추궁했다.젊은빙상인연대와 문화연대, 스포츠문화연구소, 100인의여성체육인, 한국여성단체연합 등 18개 단체들은 10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조재범 사건의 철저한 조사와 진상규명, 재발방지 대책과 함께...
롤 케스파컵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2018 LoL KeSPA Cup이 화려한 막을 올린다. 18일 서울 강남에 위치한 액토즈 아레나에서 MVP와 GC부산 라이징 스타의 1라운드 16강 경기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일정에 돌입한다.1라운드 16강은 21일까지 매일 오후 5시와 8시에 진행된다. 이후 8강전은...
프로배구 여자부 '최하위' 현대건설이 한국도로공사를 제물로 시즌 두 번째 승리를 거뒀다. 부진했던 2018년을 뒤로하고 2019년이 되자 승리를 챙겼다.현대건설은 2일 경기도 수원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 홈경기에서 도로공사를 세트 스코어 3-1(19-25 25-22 25-23 25-17)로 꺾었다.현대건설은 이번...
세팍타크로 국가대표 선수 최지나가 "고교 시절 운동부 감독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라고 폭로했다.2007년 박명수 전 우리은행 감독의 성추행 논란을 시작으로 한 때 불거졌으나 잠시 주춤했던 체육계 성폭력 고발이 쇼트트랙 국가대표 심석희의 폭로로 재점화됐다. 젊은빙상인연대 측은 피해자가 더 있다고 밝히기도...
프로배구 구단 서울 우리카드 '한새'가 서울 우리카드 '위비'로 다시 태어난다.우리카드 배구단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정식 팀 명칭을 우리카드 '한새' 배구단에서 우리카드 '위비'배구단으로 명칭을 바꾼다고 밝혔다. 위비는 우리카드의 대표 색인 푸른색을 그대로 가져가나 마스코트의 모습이 '새'가 아닌 '벌'의 모습을...
아이돌 출신 파이터 이대원이 주목을 받고 있다.아이돌 그룹 출신 격투기 선수 이대원은 15일 서울 신도림에서 열린 ‘엔젤스파이팅07’ 페더급 입식 격투기에서 이재혁을 상대로 1라운드 40초 만에 KO 승을 거뒀다. 이재혁은 날카로운 펀치와 강력한 킥으로 상대를 압도했다.승리 후 그는 “윤형빈,...
이쯤 되면 정말 타자라고 불러야 할 것 같다.일본 프로야구의 괴물 선수 오타니 쇼헤이(22·니혼햄 파이터스)가 시즌 20호 홈런을 터뜨렸다. 프로 데뷔 후 처음 세운 기록이다.오타니는 27일 일본 사이타마현 도코로자와 세이부돔에서 열린 NPB(일본 프로야구)리그 세이부 라이온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대타로 나섰다....
6일 서울 장충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우리은행 2018~2019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서 추억의 선수들이 팬들에게 인사했다.식전 행사로 주목을 끌었던 핑크스타와 블루스타의 3대3 농구에서는 오랜 만에 팬들에게 모습을 드러내는 이들이 많은 박수를 받았다. 핑크스타에는 전주원(우리은행 코치)과 이미선(삼성생명 코치), 박정은, 유영주, 이종애가 한 팀으로...
동계올림픽의 전설이 평창에 오지 못한다.동계올림픽 최다 메달리스트 기록을 보유하고 있는 올레 에이나르 비에른달렌(노르웨이, 바이애슬론)이 평창올림픽에 나서지 못한다. 노르웨이 바이애슬론 대표팀 측은 15일(현지시간) 비에른달렌이 평창올림픽에 참가할 노르웨이 바이에슬론 대표팀 명단에 비에른달렌의 이름이 없다고 공식 발표했다.비에른달렌은 동계올림픽의 전설이다. 1994년 릴레함메르...
'작은 거인'으로 불리는 윤필재(의성군청)가 '위더스제약 2019 음성장사 씨름대회'에서 태백장사에 올랐다. 태백장사는 어쩌다 '작은 거인'이라는 별명이 붙었을까.윤필재는 4일 충북 음성실내체육관에서 열린 태백급(80kg 이하) 장사 결정전에서 김덕일(울산동구청)을 3-0으로 물리치고 꽃가마를 탔다.윤필재는 준결승에서 황찬섭(연수구청)을 2-1로 꺾고 결승에 올라 장사...

[김현회] ‘에이즈 양성반응’ 보도자료 낸 대전, 인권은 어디로?

10년쯤 됐을까. K리그 사이에서 한 외국인 선수에 대한 이야기가 돌기 시작했다. 이름이 별로 알려지지 않은 이 외국인 선수는 K리그에서 별 활약 없이 고국으로...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