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오는 9일 대한민국의 운명을 바꿀 제19대 대통령 선거가 열린다. 불안하고 어수선한 이 시국이 이번 대통령 선거 이후 조속히 마무리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스포츠니어스>는 대통령 선거 특집 기획을 준비했다. 아무쪼록 <스포츠니어스> 특집을 통해 독자들이 대통령 선거와 체육 정책에도 많은 관심을 기울였으면...
‘기레기’라는 말이 있다. 기자와 쓰레기의 합성어로 허위 사실과 과장된 부풀린 기사로 기자로서의 전문성이 상당히 떨어지는 사람과 그 사회적 현상을 뜻한다. 언론에 대한 대중의 불신이 담긴 신조어다. 나도 ‘기레기’ 소리를 듣지 않기 위해 현장에 나가고 사실을 확인한다. 물론 그...
운동선수라고 하기에는 가녀린 체격의 한 남자가 감히 넘볼 수도 없다는 중국 탁구를 뒤흔들었다. 그가 상대한 세계랭킹, 아니 우주랭킹 1위 마롱은 쩔쩔 맸고 지난 런던올림픽에서 금메달을 따냈던 장지커 또한 눈빛이 흔들렸다. 철옹성 같던 중국 탁구를 향해 “나도 있다”고 외친...
월드컵이 끝났다. 방송 3사의 중계도 함께 끝났다. 조별예선을 비롯한 월드컵 기간 어떤 채널을 볼 것인가도 이슈가 됐었다. 대중 사이에서 해설위원들을 향한 논평이 이루어졌다. 해설위원들을 향한 호불호를 나타내며 누군가는 어떤 채널을 믿고 봤고 누군가는 어떤 채널을 믿고 걸렀다.월드컵 기간과...
지난 주말 오랜 만에 친구들을 만나 술 한잔 했다. 우리는 늘 만나면 20년 전 대천해수욕장에서 헌팅을 하다 망신당했던 이야기를 하며 낄낄대고 18년 전 여자친구에게 차인 일로 놀린다. 매번 술을 마실 때마다 똑같은 이야기를 해도 처음 하는 이야기처럼 늘...
KBO리그에서 이제 10억, 20억 원은 우스운 금액이 됐다. 소위 ‘FA 대박’이 터지면서 수십억 원의 수익을 챙기는 선수들이 늘어났기 때문이다. 언론에서도 이를 흥미롭게 지켜보고 있고 팬들 또한 이 일에 대단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 하지만 과연 이 FA제도가 올바르게 흘러가고...
지난 몇 회의 올림픽 동안 가장 주목받는 선수를 꼽자면 셀 수 없을 정도로 다양한 선수들이 꼽힌다. 그 중에서도 가장 기라성같은 선수는 누가 뭐라하더라도 '물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마이클 펠프스와 '뭍에서 가장 빠른 사나이' 우사인 볼트다. 종목도, 국적도, 심지어 사생활까지...
지난 달 30일 아시아리그 아이스하키 2016-2017 안양한라와 대명 킬러웨이즈와의 경기에서 '파이트(Fight)'가 일어났다. 그러자 하루 뒤 KBS는 이를 보고 '도 넘는 난투극', '역대 최악의 링크 위 폭력'이라는 용어를 사용하며 팬들의 눈살을 찌푸렸다고 보도했다. KBS는 이 보도를 통해 "이번 사태는...
오는 9일 대한민국의 운명을 바꿀 제19대 대통령 선거가 열린다. 불안하고 어수선한 이 시국이 이번 대통령 선거 이후 조속히 마무리되길 바라는 마음에서 <스포츠니어스>는 대통령 선거 특집 기획을 준비했다. 아무쪼록 <스포츠니어스> 특집을 통해 독자들이 대통령 선거와 체육 정책에도 많은 관심을 기울였으면...
문재인 정부가 들어선 이후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각종 청원들이 올라오고 있다.그 중 독특한 청원 하나가 눈에 띄었다. 5일 게시된 청원이었다. 자신을 부산에 사는 보치아 선수라고 밝힌 이재훈 씨는 두 가지를 청원했다. 하나는 대중들에게 보치아를 알리고 싶다는 것과 부산...

서울E ‘유스 출신 1호’ 이상헌 “계약 때 썼던 볼펜 가보로 간직...

2015년 창단한 서울이랜드는 하나 하나가 역사였다. 창단 1호 시즌 티켓 구매자는 김진우 씨였고 김재성은 창단 1호골의 주인공이 됐다. 첫 승점은 지난 2015년 3월...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