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는 8일 안동체육관에서 개최 예정인 MAX FC16 안동대회 더블 메인이벤트는 여성부 플라이급(-48kg) 초대 챔피언 결정전이다.챔피언 결정전의 두 주인공은 ‘라이언 퀸’ 정시온(18, 순천암낫짐)과 ‘블랙로즈’ 박유진(18, 군산엑스짐)이다. 특히나 이런 가운데 정시온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올해 만으로 18세인 정시온은 160cm의...
일본 스포츠전문매체 '닛칸스포츠'가 메이웨더와 나스카와 덴신의 세부 계약 내용을 보도했다.31일 '닛칸스포츠'는 일본 사이타마 수퍼 아레나에서 열리는 메이웨더와 나스카와 덴신(20)의 대결을 집중 취재했다. '닛칸스포츠'는 "나스카와가 킥을 사용할 경우 1회당 500만 달러(약 55억 8500만원)을 내야한다. 이는 메이웨더의 요구였다"고 말했다. 평소...
한국 여자배구대표팀에 스테파노 라바리니 감독이 부임한다.라바리니 감독은 지난 2017년부터 소속팀 브라질 여자배구 클럽인 미나스의 사령탑으로 인상적인 성적을 남기고 있다. 지난 해 국제배구연맹(FIVB) 세계클럽선수권대회에 출전해 은메달을 차지했고 지난 25일에는 2019 남미클럽챔피언십에서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현재 브라질 수퍼리그에서도 1위를 질주 중이다.라바리니...
‘피겨퀸’ 김연아와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이 28일 일본 도쿄 프린스호텔에서 열린 국가올림픽위원회연합(ANOC) 어워즈에서 의미 있는 상을 받았다.이날 김연아는 스포츠 분야에 크게 기여한 스포츠인에게 수여하는 ‘아웃스탠딩 퍼포먼스상’을 받았고 단일팀은 ‘스포츠를 통한 희망 고취상’을 수상했다. 김연아가 받은 상은 스포츠 커리어뿐만 아니라...
최홍만(37)이 패했다. 급소 한 방에 그는 무너졌다.최홍만은 10일 중국 마카오 베네시안호텔 코타이아레나에서 열린 신생 격투기 대회 ‘마스 파이트 월드 그랑프리(MAS Fight World Grand Prix)’ 메인이벤트에서 키 176cm의 스님 파이터 이롱(31, 중국)에게 4분 23초 만에 TKO패 했다.최홍만은 로킥 대미지가...
양희영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혼다LPGA타일랜드(총상금) 무빙데이에서 세 번째 우승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양희영은 23일 태국 촌부리 시암컨트리클럽 올드 코스(파72 6576야드)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잡아 66타를 쳤다. 중간합계 15언더파 201타로 호주교포 이민지와 공동 선두를 이뤘다.6위로 3라운드를 출발한 양희영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왕따 주행’ 논란에 시달렸던 스피드스케이팅 선수 김보름(26·강원도청)이 충격적인 폭로를 했다.김보름은 11일 오전 채널A에서 방송된 ‘뉴스A LIVE’에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보름은 충격적인 사실을 밝혔다. 그는 당시 논란이 됐던 팀 추월 훈련에 대해 "단 한 번도 한...
브룩 헨더슨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에서 우승을 차지했다.핸더슨은 1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간주 그랜드래피즈의 블라이더필즈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 대회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보기 1개로 2언더파 70타를 기록했다.핸더슨은 대회 최종 합계 21언더파 267타를 기록하며 공동 2위 선수들과 1타...
배구선수 이재영의 시즌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이재영은 챔피언결정전에서 만장일치로 MVP에 선정됐다. 곧 발표될 정규시즌 시상식에서도 MVP 부문에 이재영의 이름이 울려 퍼질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흥국생명은 27일 경북 김천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8-2019 V리그 여자부 챔피언결정전(5전3승제) 4차전에서 도로공사를 세트스코어 3-1(15-25,...
OK저축은행과 신한은행이 맞붙는다.OK저축은행과 신한은행은 24일 오후 7시 서수원칠보체육관에서 여자프로농구 정규시즌 맞대결을 갖는다. 리그 최하위 신한은행은 최근 6연패에 올 시즌 원정 10전 전패를 달리고 있다. 반면 OK저축은행은 홈경기인데다 신한은행보다 객관적 분위기가 좋아 압도할 것으로 예상되는 경기다.신한은행은 OK저축은행과의 상대 전적에서...

[김현회] 만 52세 현역 선수? 허울 뿐인 일본의 미우라 ‘기록 만들기’

아직도 미우라가 현역으로 뛰고 있다. 1993년 미국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에서 우리를 상대로 골을 넣고 삼바 댄스를 췄던 그 선수가 2019년에도 현역 생활 중이다. 1967년생인...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