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위더스제약 '2019 설날장사씨름대회'가 1일부터 6일까지 6일간 전라북도 정읍시 정읍시국민체육센터에서 열리고 있다. 오늘(5일)은 남자부 백두장사(140kg이하) 결정전이 열린다. 대한씨름협회(회장 박팔용)가 주최하고 정읍시체육회와 정읍시씨름협회가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지원하는 이번 대회는 남자부 4체급(태백/금강/한라/백두) 164명, 여자부 3체급(매화/국화/무궁화) 59명이 참가한다. 이번 대회에는 남녀 체급별 외에도...
미국의 존 존스가 스웨덴의 알렉산더 구스타프손을 제압했다. 존 존스는 30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더 포럼에서 열린 UFC 232 메인 카드 메인 이벤트 라이트헤비급 타이틀전에서 구스타프손과 맞대결을 가졌다. 3라운드 TKO로 승리를 거둔 존스는 2013년 9월에 이어 또 한 번 구스타프손을...
2018-19 NFL이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와 로스앤젤레스 램스의 슈퍼볼로 마지막 경기를 앞둔 가운데 중계 채널과 시간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MBC스포츠플러스는 4일 오전 8시 미국 조지아주 메르세데스 벤츠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뉴잉글랜드 패트리어츠와 LA 램스의 제53회 NFL 슈퍼볼을 생중계한다고 오늘(1일) 밝혔다. 슈퍼볼은 아메리칸...
2008 베이징올림픽 유도 은메달리스트 왕기춘이 최근 길거리에서 시비가 붙었던 사실을 공개했다. 지난 22일 아프리카TV와 페이스북을 통해 동시에 생방송된 <씨티칼리지-김현회, 김지훈의 ‘우리들의 체육시간’>에서 전화 인터뷰에 응한 왕기춘은 “현재 대구에 거주하고 있는데 대구가 유난히 길거리에서 시비가 많은 동네다. 어깨만 툭 부딪혀도...
‘코리안 좀비’ 정찬성(31)이 21개월 만에 돌아왔다. 페더급 톱랭커 중 하나 프랭키 에드가의 부상으로 경기의 무게감은 다소 떨어졌지만 한국을 대표하는 파이터의 경기라는 점만으로도 큰 주목을 끈다. 정찬성은 11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펩시 센터에서 UFC 파이트 나이트(FIGHT NIGHT) 139 메인이벤트 페더급...
11년 만에 메이저 대회 정상에 오른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가 화제다. 타이거 우즈는 15일(한국시간)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에 위치한 오거스타 내셔널 골크플럽에서 열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마스터스 최종 라운드에서 4라운드 합계 13언더파 275타로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우즈는 지난 2005년에 이어 14년 만에...
'배구 여제' 김연경의 소속팀 엑자시바시가 2연패를 당하며 올 시즌 우승컵을 차지하지 못할 위기에 놓이게 되었다. 엑자시바시는 30일(한국시간) 터키 이스탄불 부르한 페렉경기장에서 열린 바키프방크와의 터키여자프로배구 챔피언결정전 3차전 홈경기에서 1-3으로 패했다. 이날 엑자시바시는 12점을 뽑아내며 분전한 김연경의 활약에도 완패를 당하며 지난...
게나디 골로프킨(카자흐스탄)은 얼마의 대전료를 받을까. 골로프킨과 사울 카넬로 알바레즈(28. 멕시코)는 16일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서 열린 세계복싱평의회(WBC)-세계복싱협회(WBA) 미들급(72.57㎏) 통합 타이틀전서 12라운드 혈투를 펼쳤다. 이 경기에서는 알바레즈가 심판판정 2-0(114-114, 115-113, 115-113)으로 골로프킨을 누르고 챔피언에 올랐다. 하지만 승패 만큼이나 관심을 모은...
김민구가 KCC에 이어 어느 구단의 영입의향서도 받지 못했다. KBL은 20일 오후 "2019 KBL 자유계약선수(FA) 타 구단 영입의향서 제출 마감 결과 김종규, 김상규, 최현민 등 총 10명의 선수가 타 구단으로부터 영입의향서를 받았다"고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먼저, 김종규는 DB로부터 보수 총액 12억...
'빙속 여제' 이상화가 현역 은퇴 소식을 전했다. 이상화는 16일 오후 서울특별시 중구에 위치한 더플라자 호텔에서 공식 은퇴식을 열었다. 이로써 지난 2005년 만 16세의 나이에 세계 선수권 대회 500m에서 3위에 오르며 이름을 알린 이상화는 치열했던 선수 생활의 마침표를 찍었다. 이날 이상화는...

인기뉴스

이게 된다고? ‘이청용 커피차’ 놓고 훈훈했던 포항과 울산

0
살벌한 더비에도 이런 훈훈함은 있다. 2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포항스틸러스와 울산현대의 경기 전 울산 원정석인 남측 출입구에는 제법 긴 줄이 늘어섰다. 울산...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