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수원FC 김대의 감독은 신인 선수들을 향해 "되바라져야 한다"라고 표현한다. 그리고 김대의 감독의 마음에 쏙 드는 신인 선수가 수원FC에 있다. 보인고등학교를 졸업하고 곧바로 수원FC에 입단한 2000년생 미드필더 황병권이다.황병권은 지난 5월 18일 안산그리너스와의 경기에서 데뷔골을 기록하기도 했다. 프로에서 데뷔한 지...
아산은 이런 복덩이를 어디서 데리고 왔을까.아산의 복덩이는 바로 만 20에 공격수 오세훈이다. 오세훈은 현재 K리그2 아산무궁화에서 임대 소속으로 뛰고 있다. 지난 시즌 많은 기대 속에 K리그1 울산현대에 입단했던 그는 주니오, 황일수 등 쟁쟁한 선배들과의 경쟁 속에 철저히 밀리며...
K리그 챌린지 10개 팀 중 9위. 성적만 놓고 보면 실패한 시즌일 수도 있다. 하지만 이 팀의 감독은 선수들에게 박수를 보냈다. 그리고는 “너무 고생했다”고 했다. 바로 올 시즌을 앞두고 창단한 신생팀 안산그리너스의 이흥실 감독이 그 주인공이다. 과연 여기에는 어떤...
안산그리너스에 아프리카 선수가 입단했다.지난 1월 24일 안산은 보도자료를 통해 "라이베리아 출신의 공격수 세쿠 코네를 영입했다"라고 밝혔다. 창단 2년차 안산의 또다른 도전이다. 안산은 지난 시즌 남수단 유소년 선수들을 데려와 주목을 받았다. 이번에는 아예 즉시 전력감으로 아프리카 선수를 데려온 것이다.1984년...
경기가 절정으로 치닫는 후반 막판 한 선수가 그라운드에 들어선다. 관중은 이 선수의 이름을 연호한다. 이번에도 뭔가 보여줄 것만 같은 기대감이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 선수는 주심이 종료 휘슬을 울리기 전에 단 한 번의 기회를 잡아 또 한 번...
2018년 4월 15일은 대구FC 공격수 정치인에게 잊을 수 없는 날이었다. 이날 강원FC와의 경기에서 K리그 입성 3년 만에 처음으로 선발 출장한 그는 후반 32분 거친 태클로 퇴장을 당하고 말았다. 생애 가장 기쁜 순간과 악몽을 동시에 경험했다. 이름 만큼이나 강렬한...
U-20 월드컵이 막을 내렸다. 안방에서 경기를 치른 한국은 16강에서 포르투갈에 무너지며 결국 8강 진출에 실패하고 말았다. 누군가는 이 대회를 실패라고 말한다. 하지만 이 선수의 등장에 대해서는 반대의 여지없이 많은 이들이 고개를 끄덕일 것이다. 바로 신태용호를 지켰던 골키퍼 송범근(고려대)이...
올 시즌 K리그 클래식 개막을 앞둔 상황에서 가장 주목 받는 팀은 누가 뭐래도 강원FC다. 4년 만에 K리그 챌린지에서 K리그 클래식으로 승격한 강원은 그간 가난한 도민구단이라는 이야기를 들었지만 올 시즌 엄청난 선수들을 영입하며 주목 받고 있다. 지난 시즌 K리그...
수원FC의 주전 골키퍼가 지역 라이벌인 수원삼성으로 팀을 옮겼다.딱 한 줄만 봐도 흥미로운 이야기다. 때로는 자극적인 이야기가 상당히 많이 나올 수 있다. 한 팀의 골문을 책임졌던 선수가 이적한 곳이 공교롭게도 지역 라이벌 팀이라니. 아마 선수 본인은 많은 고민을 했을...
2011년 여름, 특급 유망주의 등장에 국내 축구계가 들썩였다. 공격적인 패스와 과감한 드리블, 날카로운 슈팅 능력까지. 더욱이 상대가 ‘무적함대’ 스페인이었기에 그를 향한 국내 축구팬들의 기대감은 끝없이 높아만 갔다. 대회 직후엔 유럽 빅리그 이적설도 나돌았다. 하지만 이내 전해진 행선지는 다름...

[김현회] U-20 대표팀에 병역 혜택 주자고? 법보다 감정?

또 다시 병역 특례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청소년 대표팀이 U-20 청소년 월드컵에서 결승에 오르자 이 선수들에게 병역 혜택을 줘야...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