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곽로영. 여자 축구팬이라면 아니 축구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들어봤을 이름이다. '여자 이승우', '리틀 박주영' 등 수많은 수식어를 달고 다닌 곽로영은 올해 전남 광양여고에 입학한 1학년 학생이다. 울산 현대청운중시절부터 소위 말하는 '엘리트 코스'를 차근차근 밟아온 곽로영은 지난해 중학교...
울산에서 저 멀리 충청도 아산으로 축구를 하기 위해 넘어온 한 청년이 있다. 순박하게 생긴 그 청년은 '현재'라는 키워드와 어울리지 않았다. 아산도 울산도 박동혁 감독도 '미래'에 포커스를 더욱 맞추고 있었다. 그에게는 지금 당장의 활약보다 미래의 활약을 더 기대하는 눈치였다....
WK리그에서 인천 현대제철이 무려 리그 4연패를 차지했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가녀려 보이는 한 선수가 있었다. 바로 이민아였다. 실력보다는 외모로 먼저 주목받았지만 결국 이민아는 WK리그 최강팀에서 주전으로 활약하며 가치를 입증해 보였다. 그리고 그라운드에서 부지런히 뛰던 이 선수는 언제 그렇게...
국가대표 주전 골키퍼로 활약하던 정성룡이 어느덧 서서히 잊혀져 가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참패 이후 비난의 대상이 됐던 그는 2015년 시즌이 끝난 뒤 K리그 수원삼성을 떠나 J리그 가와사키 프론탈레로 이적했다. 그 사이 유망한 골키퍼들이 K리그에서 활약하면서 정성룡은 우리의 기억에서...
이제 K리그는 어느덧 그 끝을 향해 달려가고 있다. 하지만 어느 선수에겐 이제 시작일 뿐이다. 장결희. 우리는 그를 어떻게 기억하고 있을까? ‘FC바르셀로나 유스’, ‘바르셀로나 트리오 중 한 명’. 하지만 이는 모두 과거일 뿐이다. 장결희는 이제 포항 스틸러스에 녹아들기 위해...
안정환과 인터뷰한다고 하니 평소에는 연락도 않던 동창들까지 문자 메시지를 보내 부탁을 해왔다. “나 안정환 사인 한 장만 받아주면 안 돼?” 그렇다. 안정환은 서른한 살 먹은 사나이들 가슴을 설레게 하는 그런 남자다. 최근 현역 은퇴를 선언해 서태지와 아이들 해체 이후...
시간은 빠르게 흘러간다. 리마스터 되는 스타크래프트도 벌써 출시된 지 20년이 다되가고 영영 인양되지 않을까봐 걱정했던 세월호도 3년의 세월을 기다린 끝에 드디어 수면 위로 떠올랐다. 2015년 많은 사람들을 축구로 웃고 울렸던 프로그램이 하나 있었다. 바로 KBS 2TV에서 방영됐던 <청춘FC 헝그리...
올 시즌 초반 포항스틸러스는 최악의 모습을 보였다. 무기력한 경기가 반복됐고 순위는 하위권으로 쳐졌다. 결국 포항은 지난 4월 2년 7개월간 팀을 이끌었던 최순호 감독과 결별했다. 팀 재편 작업은 이어졌다. 포항은 지난 6월 이번 시즌을 앞두고 야심차게 데려온 브라질 출신의...
한 전직 축구선수의 소식이 최근 SNS를 통해 전해졌다. 2000년대 초반 청소년 대표팀에서 주전으로 활약하며 한국 축구 대표팀 골문을 10년 이상은 지켜줄 것이라고 기대를 모았던 그는 이후 만성 신부전증으로 신장 이식을 받고 현역에서 물러났다. 이후 K3리그에서 선수 생활을 하기도...
오스트리아에서 한 청년이 넘어왔다. 충남아산FC가 구단 역사상 처음으로 외국인 선수를 영입했다. 그 주인공은 아르민 무야키치다. 오스트리아 청소년 대표팀을 거친 무야키치는 라피드 빈을 시작으로 그리스 아트로미토스, 벨기에 롬멜SK에서 뛴 이후 아시아 무대 도전에 나섰다. 1995년생인 무야키치의 입장에서는 비교적 젊은 나이에...

인기뉴스

‘팔라시오스 특급 활약’ 성남, 안방서 대구와 1-1 무승부

0
팔라시오스가 성남을 구했다. 18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2 16라운드 성남FC와 대구FC의 경기가 열렸다. 경기는 후반 18분 제카가 선제골을 터트렸지만 후반 22분 구본철이 동점골을...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