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부산 페레즈 감독이 내세운 '야망축구'는 빛을 볼 수 있을까?올 시즌 K리그2에서 다시 승격을 꿈꾸는 부산아이파크가 포르투갈 출신 히카르도 페레즈 감독을 선임하며 변화를 예고하고 있다. 페레즈 감독은 한국에 입국해 자가격리 2주를 거쳐 팀에 합류, 지금까지 약 2주 가량 부산...
포항의 유소년 시스템을 거친 김찬은 ‘제2의 이동국’이라는 기대를 한 몸에 받았던 선수였다. 하지만 그는 현재 K리그2에 속한 팀에서 임대 생활을 하고 있다. 2019년 대전시티즌에서 임대 선수로 활약한 그는 지난 시즌에 이어 올 시즌에도 충남아산에서 임대 선수로 뛸 예정이다....
지도자 변신 후 대부분의 시간을 연령별 대표팀에서 보낸 정정용 감독은 프로 사령탑으로서 첫 시즌이었던 올해 서울이랜드를 이끌고 리그 5위의 성과를 내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패배주의의 수렁에 빠져있던 서울이랜드에 활력을 불어넣는데 성공한 정정용 감독은 내년 시즌 더 높은...
지난해 겨울 서울이랜드가 정정용 U-20 대표팀 감독을 새 사령탑으로 선임했다는 소식이 전해졌을 때만 하더라도 서울이랜드가 이 정도로 달라진 모습을 보일 것이라고 기대했던 이들은 별로 없다. 그도 그럴 것이 서울이랜드는 지난 두 시즌 연속 리그 최하위에 위치하며 K리그2 최초...
성남FC 골키퍼 김영광이 다사다난한 한 해를 마쳤다.2020시즌을 앞두고 서울이랜드에서 성남FC로 이적했던 김영광은 정신없이 한 해를 보냈다. K리그1 23경기에 출전해 33실점을 기록했다. 한 시즌의 대부분을 소화한 셈이다. 오랜만에 돌아온 K리그1 무대는 결코 쉽지 않았다. 소속팀 성남도 강등의 벼랑 끝까지...
결국 쉽지 않아 보였던 생존이라는 목표를 이뤄낸 인천이지만 올 시즌은 정말 그 어느 때보다도 더 쉽지 않았다. 임완섭 감독과 함께 2020시즌을 시작했던 인천은 시즌 중반 한때 리그 8연패에 빠지며 막다른 골목에 몰리기도 했다. 결국 임완섭 감독과 결별한 인천은...
올 시즌 성남FC는 정말 다사다난한 한 해를 보냈다. 시즌 초반 있었던 네 경기에선 2승 2무를 기록하며 무서운 상승세를 타기도 했지만 이후에는 끝없는 추락을 경험하며 강등 위기까지 몰렸다.성남이 롤러코스터 같은 한 시즌을 보내며 부주장 연제운도 적잖은 마음고생을 했다. 올...
K리그에 감독은 늘 화려하게 등장한다. 선임될 때는 희망을 주는 말들을 잔뜩 하고 비전을 제시한다. 많은 이들이 감독이 뭔가를 바꿔줄 것이라 기대한다. 하지만 감독이 성적부진으로 떠날 때는 초라하다. 제대로 된 인사도 없이 조용히 팀을 떠나는 경우가 많다. 팀에 어떤...
지난 겨울 강원FC에 합류한 신세계는 올 시즌 "모든 면에서 한층 성장했다"라는 평가를 받았다. 신세계는 이번 시즌 센터백부터 시작해, 좌우 윙백, 수비형 미드필더까지 다양한 자리를 오가며 강원을 위해 헌신했다. 시즌 초반에는 많은 기회를 받지 못했지만 차츰 출전 시간을 늘려나갔고...
올 한 해 강원FC는 다사다난한 한 시즌을 보냈다. 임채민, 고무열, 김승대 등 K리그 정상급 선수들을 모두 품으며 많은 기대를 받았고 FC서울과의 시즌 첫 경기에서는 3-1 완승을 거두며 팬들에게 화끈한 공격 축구를 예고했다. 하지만 시즌 중반 한때 리그 하위권으로...

울산현대의 기대되는 홍명보 리더십, 걱정되는 클럽월드컵

울산현대에는 많은 변화가 있다.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을 차지한 울산현대는 김도훈 감독이 물러나고 홍명보 감독이 새로 부임했다. 몇몇 선수들은 팀을 떠났고 새로운 자원이...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