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일본의 국가스포츠는 단연 야구다. 프로야구 경기가 열리는 날이면, 평일과 주말을 가리지 않고 많은 관중들이 야구장을 찾는다. 다만 일본 남부에 위치한 미야자키의 경우 따뜻한 기온 때문에 일본 프로야구 팀들이 스프링캠프를 차리는 것에 불과했다. 그래서 프로야구를 보기 위해서는 마음먹고 후쿠오카까지...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출신 김동주(41)가 오랜만에 공개석상에 모습을 드러냈다.17일 경기도 광주 곤지암의 팀업캠퍼스 야구장에서 열린 호주프로야구리그(ABL) 질롱코리아 트라이아웃 현장에서 김동주는 야수 평가자를 맡았다. KBO리그를 호령하던 때와 비교하면 눈에 띄게 홀쭉해진 모습이었다.그는 2014시즌을 끝으로 17년 동안의 프로선수 생활을 매듭지은...
오는 2024년 파리에서 열릴 하계 올림픽에 야구가 다시 사라진다.2020년 도쿄에서 열릴 올림픽에선 야구가 12년 만에 부활하며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아시아와 북중미 지역을 제외하고 비인기 종목으로 꼽히는 야구는 2024년 프랑스에서 열릴 올림픽에서 다시 사라지게 됐다.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올림픽마다 조직위원회가 최소 한...
LG 트윈스 선수 네 명의 카지노 출입이 논란이다. 11일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 올라온 사진에 따르면 차우찬, 심수창, 임찬규, 오지환등 LG 트윈스 소속 선수 네 명은 시드니의 한 카지노에 출입했다.특히 여론의 뭇매를 맞고 있는 선수는 ‘내야수’ 오지환이다. 2017년 시즌...
롯데자이언츠가 안정을 선택하며 주전을 계속 선발로 내세우는 반면 키움히어로즈는 꾸준히 실험을 선택하고 있다.15일 서울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19 KBO리그 시범경기에서 키움히어로즈와 롯데자이언츠가 맞대결을 펼쳤다.키움은 이정후(좌익수)-김규민(우익수)-박병호(1루수)-김하성(유격수)-제리 샌즈(지명타자)-임병욱(중견수)-송성문(3루수)-박동원(포수)-김혜성(2루수)으로 선발라인업을 짰다. 선발 투수는 김동준이 맡는다.지난 롯데와의 1차전에서 2번으로...
프로야구 신인 2차 지명회의가 다가온 만큼, 일본 미야자키에서 개최된 아시아 청소년 야구 선수권대회에 참가중인 선수들도 긴장할 수밖에 없다. 누군가는 "안타깝다. 생애 단 한 번 뿐인 드래프트에 참석하지 못한다는 것이 못내 아쉽다."라고 하면서도 "태극마크는 아무나 못 달잖아."라면서 서로 격려하는...
실업야구 부활에 야구계가 환영 일색이다.11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KBSA)와 한국노총, 한국실업야구연맹 추진위원회는 여의도 한국노총 7층 회의실에서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실업야구팀 창단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KBSA 김응용 회장, 한국노총 김주영 위원장, 추진위 김용철 위원장이 참석했다. 이 협약식을 계기로 한국 야구의...
시즌 초반부터 한화가 ‘부상 악령’에 신음하고 있다. 이번엔 주전 유격수 하주석이 무릎을 다쳐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다.하주석은 28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기아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에서 4-4로 팽팽히 맞서고 있던 7회말 수비 시 공을 던지다 부상을...
두산 베어스가 우완 투수 배영수를 영입했다. 연봉은 1억원. 2018시즌 한국시리즈에서 약점으로 지적됐던 얇은 불펜층에 힘을 보탤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두산 베어스는 30일 오후 공식 자료를 통해 "우완 투수 배영수를 영입했다. 연봉은 1억원이다"라고 공식 발표했다.배영수는 지난 2000년 1차...
넥센 히어로즈 이택근은 올 시즌 부상 병동이 된 팀 타선을 이끄는 든든한 맏형 노릇을 했다. 스프링캠프 중 무릎 부상으로 조기 귀국한 뒤 2군에서 개막이 맞이한 그는 분전하며 정신적인 지주 역할을 했다.지난해 부진했던 성적을 만회하기 위해 오버페이스를 하다 결국...

[광복절 특집①] “첫 골이 터지면 가슴 속 태극기를 꺼내자”

오늘(15일)은 우리가 일제로부터 광복을 맞이한지 74주년이 되는 날이다. 핍박과 억압 속에서 일제강점기를 겪으면서도 독립을 위해 목숨 바친 이들을 있었기에 우리는 광복을 맞이할 수...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