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홍성흔이 방송인으로 거듭나고 있다.홍성흔은 지난 2016년 11월 22일 현역 은퇴를 발표했다. 구단으로부터 플레잉 코치, 코치 연수, 선수 생활 지속을 위한 조건 없는 방출 중 하나를 선택하나를 제시를 받았으나 그는 은퇴를 결심했다. 이후 그는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방송인으로...
고영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고영창은 23일 오후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19 프로야구 신한은행 마이카 KBO리그 LG 트윈스와 KIA 타이거즈의 시즌 1차전에서 KIA 두 번째 투수로 나섰다.고영창은 양현종 이후 7회부터 마운드를 책임지고 있다. 진흥고와 연세대를 졸업한 고영창은 2013년 KIA...
NC 다이노스가 개막전부터 막강한 화력을 쏟아내고 있다.이동욱 감독의 NC 다이노스는 23일 삼성 라이온즈와의 개막전 경기에서 1회부터 홈런 2개를 터트리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개막전 부상으로 인한 결장자가 많은 상황에서도 화력을 과시해 야구팬들에게 놀라운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NC는 개막전을 앞두고 부상 선수를...
NC다이노스 베탄코트와 양의지가 연타석 축포를 터뜨렸다.NC 베탄코트는 23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삼성라이온즈와의 2019 KBO리그 개막전에서 4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 1회말 선제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뒤이어 양의지도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 베탄코트에 이어 5번타자로 타석에 들어선 양의지는 맥과이어의 바깥쪽 직구를 받아쳐 우월홈런으로...
NC다이노스 베탄코트와 양의지가 연타석 축포를 터뜨렸다.NC 베탄코트는 23일 창원NC파크에서 열린 삼성라이온즈와의 2019 KBO리그 개막전에서 4번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 1회말 선제 홈런포를 쏘아 올렸다.1사 1,2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베탄코트는 삼성 선발 맥과이어의 148km/h 높은 직구를 퍼올려 창원NC파크 왼쪽 담장을...
2019 KBO 리그가 개막한 가운데 10개 팀에 대한 야구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특히 키움 히어로즈는 시즌 개막 전 전문가들에 의해 다크호스로 주목되는 등 새 시즌 행보가 많은 기대를 받고 있다. 키움 히어로즈는 이번 시즌 구단 네이밍 스폰서를 넥센에서 키움으로...
양의지가 터졌다.양의지는 23일 창원시 창원NC파크에서 열린 삼성 라이온즈-NC 다이노스의 프로야구 개막 경기에 5번 포수로 출전했다. 이날 양의지는 첫 타석부터 홈런을 터트리며 NC의 리드를 굳건히 다졌다.2019 프로야구 1호 홈런의 주인공은 4번타자로 출전한 NC의 베탄코트였다. 베탄코트는 1회말 1사 1,2루 상황에서...
2019 프로야구 개막 일정에 의해 지상파 편성표에도 큰 변동이 일었다.프로야구는 23일 오후 개막했다. 올해는 도쿄올림픽 진출권이 걸린 프리미어12 일정으로 인해 예상보다 빠른 23일에 일제히 개막을 알린다. 오후 2시에 열리는 5경기 중 3경기는 SBS, KBS2, MBC에서 중계한다. 이에 지상파...
2019 시즌 KBO 리그가 개막했다.KBO 리그는 3월 23일 오후 2시 개막전을 시작으로 대장정에 나선다. 오는 11월 일본 도쿄올림픽 출전권이 걸린 프리미어12 준비를 위해 개막일을 앞당긴 올해는 역대 가장 빠른 날짜에 시즌을 개막하는 특징이 있다. 역대 개막전에서 두산은 22승으로...
2019 시즌 프로야구가 23일 개막한다.별들의 전쟁 프로야구가 개막한다. 23일 오후 2시 일제히 열리는 개막전 5경기는 야구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2019 시즌은 국가대항전 일정으로 인해 역대 가장 빠른 날짜에 시즌이 개막된다. 이에 여전히 남아있는 꽃샘추위를 비롯한 변동 많은...

서울시축구협회장 출마 김병지, “지금껏 해온 일 살펴봐 달라”

김병지는 바쁘다. 팀2002 회장을 맡고 있고 스포츠문화진흥원 대표로도 일하는 중이다. 김병지축구클럽을 운영하면서 사단법인 한국축구 국가대표 이사장직을 맡고 있기도 하다. 그가 운영 중인 유튜브...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