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울의 봄을 전주에서 함께 기렸다.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2 하나원큐 FA컵 결승 2차전 전북현대와 FC서울의 경기에서 FC서울 서포터스가 故김남춘 선수를 추모했다. 결승 2차전이 열린 이날은 故김남춘의 2주기가 되는 날이다. 故김남춘은 지난 2020년 10월 30일 가슴 아프게도 세상을 떠났다. 이번 FA컵...
대구FC 안창민에게는 잊을 수 없는 하루였을 것이다. 3일 고양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2022 K4리그 고양KH축구단과 대구FC B의 경기에서 홈팀 고양이 대구를 3-2로 꺾으면서 승점 3점을 챙겼다. 전반전 고양이 최치원과 정희웅의 골로 앞서갔고 대구가 안용우의 만회골로 추격했지만 후반 막판 고양 구현우가...
서울이랜드 정정용 감독이 "이번 경기는 전초전"이라면서 "다음에는 대등한 입장에서 홈 앤 어웨이 경기를 펼치고 싶다"라고 전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서울이랜드FC는 1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2021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FC서울과의 '서울 더비'에서 레안드로의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경기를 마친 정정용 감독은 "전반전...
K4리그에서 신생팀 고양KH가 무서운 질주를 하고 있다. 네 경기 만을 남겨두고 있는 상황에서 현재 22승 2무 4패 승점 68점으로 2위와 승점 11점 차 선두를 사수하고 있다. 오는 25일 펼쳐지는 양평FC와의 원정 경기에서 우승을 확정 지을 수 있을 정도로...
인천 중구와 일본 나리타시의 특별한 인연을 아는가. 8일 고성종합운동장과 고성종합운동장보조경기장, 거진공설운동장, 현내공설운동장 등 네 개 경기장에서는 사단법인 한국스포츠클럽협회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고성군체육회와 사단법인 한국스포츠클럽협회가 주관하는 고성금강통일배 전국유소년클럽 축구대회가 개막했다. 고성군과 고성군의회, 고성군체육회,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이 대회는 사흘 간 열전에 도입했다. 이...
고양KH가 프로축구단 창단 경쟁에서 한 발 물러선다. 고양KH축구단을 운영하는 KH스포츠가 프로축구단 창단을 위한 고양시 기업구단 창단 프레젠테이션에 참여하지 않는다. 고양시 사정에 능통한 관계자는 <스포츠니어스>에 "KH스포츠가 프레젠테이션 참여를 철회하기로 결정했다. 고양시 측에도 이런 입장이 전달됐다"라고 전했다. 고양시는 27일 오후 기업구단 창단...
FA컵에서 서울 더비를 치르게 된 서울이랜드 정정용 감독이 "두 마리 토끼를 모두 잡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서울이랜드FC는 27일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FA컵 2라운드 인천송월FC와의 경기에서 서울이랜드가 이건희의 해트트릭과 한의권, 고재현의 골을 묶어 5-0 대승을 거뒀다....
춘천시민축구단이 우승 팀에 대한 예우를 다하면서도 값진 승리까지 따냈다. 23일 고양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2022 K4리그 고양KH와 춘천시민축구단의 경기가 열리기 전 춘천시민축구단 선수들이 먼저 그라운드 앞 트랙에 일렬로 도열했다. 이들은 뒤늦게 아이들의 손을 잡고 들어오는 고양KH 선수들에게 박수를 건넸다. 올...
프로팀을 잡은 특별한 비결은 따로 없었다. 평창유나이티드는 9일 안산와~스타디움에서 2022 하나원큐 FA컵 2라운드 안산그리너스를 상대로 원정 경기를 치렀다. 경기는 전반 32분 안산 이와세에게 실점을 허용하며 세간의 예상대로 흘러가는 듯했다. 하지만 이후 평창은 전반 42분 양요셉의 득점에 이어 후반 18분에는...
울산FC리버스 박진포 감독은 선수들의 근성과 열정이 더 큰 성장을 만든다고 말했다. 박진포는 성남FC의 역사와 함께 했던 선수다. 2011년 성남일화천마(現성남FC) 시절에 데뷔한 그는 엄청난 활동량과 투지를 보여주며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데뷔 시즌부터 32경기에 출전한 그는 2012 시즌에 전경기 풀타임 출전이라는...

인기뉴스

‘동점골’ 대한민국 김영권 “16강전에 A매치 100경기? 일 내겠다”

0
동점골을 넣은 대한민국 김영권이 다음 경기 각오를 전했다. 3일 대한민국은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시티 스타디움에서 펼쳐진 H조 조별예선 3차전 포르투갈과의 맞대결에서 전반 4분 만에 상대...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