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제 21대 국회의원 선거(총선)가 코 앞으로 다가왔다. 4월 10일 총선 사전투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총선 투표 일정이 시작된다. 10일과 11일 양일 간 매일 오전 6시부터 오후 6시까지 사전투표가 진행되고 4월 15일에 본 투표가 진행된다. 지금도 선거운동은 계속해서 진행 중이다. 현재...
K3리그와 K4리그에서는 어떤 브랜드가 등장할까? 13일 서울시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열린 2020 K3-K4리그 출범식에서 주요 네 개 구단의 감독들이 참석해 미디어 토크쇼를 가졌다. 이 자리에는 김포시민축구단 고정운, 대전한국철도 김승희, 천안시축구단 김태영, 화성FC 김학철 감독이 자리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네 명의 감독에게는...
대구FC가 1차전을 이겼다. 24일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결승 1차전 전남드래곤즈와 대구FC의 경기에서 원정팀 대구가 전반전에 터진 라마스의 페널티킥 결승골에 힘입어 홈팀 전남을 1-0으로 꺾고 유리한 고지를 점했다. 이제 FA컵의 향방은 대구에서 열릴 2차전에서 가려진다. 홈팀 전남은 3-5-2 포메이션을...
강원FC 수비수 정승용이 K4리그 포천시민축구단으로 향한다. 앞서 지난 시즌 종료 후 정승용은 K리그1 인천유나이티드의 러브콜을 받았다. 이후 인천과 정승용의 협상이 이어졌다. 하지만 정승용에게 갑자기 군 입대 영장이 도달했다. 4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는 정승용은 오늘(3일) 훈련소에 입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마테우스의 한 방이 충남아산을 FA컵 4라운드로 이끌었다. 14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안산그리너스와 충남아산FC의 경기에서 원정팀 충남아산이 후반전 터진 마테우스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안산을 1-0으로 꺾고 4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홈팀 안산은 3-4-3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최전방에 김경준이 출격했고...
노동건이 승부차기에서 두 번의 선방에 성공하며 수원삼성의 다음 라운드 진출에 힘을 보탰다.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 수원삼성과 FC안양의 '오리지날 클라시코'는 연장전 승부에도 0-0 무승부로 우열을 가리지 못했다. 이어진 승부차기 끝에 노동건이 두 번의 선방을 보여주면서 4-2로...
대한축구협회(KFA)가 내년 출범하는 K3·K4리그에 참가할 28개 팀을 1차 확정했다. KFA는 19일 공식 발표를 통해 K3·K4리그에 참가를 신청한 31개 팀 중 28개 팀의 클럽라이센싱 자격을 승인했다고 전했다. 승인이 완료된 팀은 총 28개 팀으로 K3리그 16개 팀, K4리그 12개 팀이다. K3리그는...
대구FC가 FC안양을 제압하고 FA컵 4라운드에 진출했다. 대구FC는 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FC안양과의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두 골을 터뜨린 김대원의 활약에 힘입어 2-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대구는 FA컵 4라운드 진출에 성공하게 됐다. 홈팀 안양의 골문은 양동원이 지켰다. 수비 라인은...
수원삼성 민상기가 8년만에 펼쳐진 더비 매치를 보며 새로운 감회를 밝혔다. 민상기는 2013년 당시 펼쳐진 '오리지날 클라시코'에서 선발로 경기에 뛴 선수다.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삼성과 FC안양의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 경기가 펼쳐졌다. 컵 대회의 단판 승부 보다도 수원과 안양의 더비 매치라는...
수원FC가 인천유나이티드를 제압하고 FA컵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K리그2 선두 수원FC와 K리그1 최하위 인천유나이티드가 수원종합운동장에서 맞붙은 2020 하나은행 FA컵 3라운드에서 수원FC가 120분의 승부에서 두 골씩을 주고 받은 뒤 승부차기 끝에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수원FC는 FA컵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수원FC는 4-1-4-1...

인기뉴스

‘익버지’와 ‘차노스’ 동시에 모시는 관계자들의 소감은?

0
남자 프로축구 FC서울과 여자 프로배구 GS칼텍스의 분위기는 어떻게 다를까. FC서울과 GS칼텍스는 운영 주체가 같다. GS스포츠단에서 같이 운영하고 있다. 축구단과 배구단을 동시에 운영 중인 곳은...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