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지난 2015년 방영된 '청춘FC 헝그리 일레븐'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저마다 사연이 있는 선수들의 모습이 전파를 타며 많은 이들이 청춘FC에 관심을 가졌다. 오성진 역시 당시 많은 관심을 받았던 선수 중 한 명이다. 청춘FC에서의 시간 후 오성진은 서울 유나이티드, 양평FC를...
전북현대 김상식 감독은 오해가 있다고 말했다. 30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2 하나원큐 FA컵 결승 2차전 전북현대와 FC서울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전북현대 김상식 감독은 "원정 다득점으로 유리한 것은 사실이지만 숫자 계산은 하지 않겠다"라면서 "오직 홈 팬들 앞에서 꼭 승리해 우승컵을...
현수막을 통해 선수의 K리그 팀 이적 소식이 전해지는 재미있는 상황이 연출됐다. 25일 물맑은양평종합운동장에서는 양평FC와 고양KH축구단의 2022 K4리그 경기가 열렸다. 이날 경기장에는 K4리그치고는 상당히 많은 관중이 등장했다. 양평FC는 조직적인 응원단이 북과 꽹과리를 치며 홈 팀을 응원했고 고양KH는 원정 서포터스는 물론...
병역의무를 해결해야 하는 선수들 입장에서는 촉각을 곤두세울 수 밖에 없다. 한국에서 축구선수가 선수 생활을 이어가면서 병역의무를 해결하는 방법은 몇 가지가 있다. 국군체육부대인 김천상무에 입단하거나 사회복무요원 또는 상근예비역, 산업기능요원의 자격으로 병역의무와 훈련을 병행하는 방법 등이 있다. 그런데 최근 대한축구협회는 K3리그와...
나는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김태영을 좋아했다. 투혼을 앞세워 수비를 펼치는 그의 모습에 깊은 감명을 받았고 그의 쇼맨십도 멋졌다. 코뼈가 부러진 채 2002년 한일월드컵 당시 마스크를 쓰고 경기에 나와 ‘타이거 마스크’라는 별명을 얻었던 김태영은 월드컵이 끝난 뒤 펼쳐진 K리그...
인천유나이티드행을 노리던 강원FC 정승용의 이적이 불발됐다. 이유는 군 문제 때문이다. 정승용은 지난 해 강원에서 29경기에 출장해 6도움을 기록하는 등 맹활약했다. 2011년 경남FC에서 데뷔한 그는 이후 FC서울로 옮겼다가 지난 2016년부터 강원의 주전으로 도약했다. 그는 강원에서만 네 시즌 동안 무려...
K3리그 평택시민축구단과 팬들의 행동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다. K3리그 평택시민축구단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은 지난 16일 경기 후 장외 응원을 펼친 서포터스에게 선수들이 인사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서 선수들은 철문 밖에서 응원하는 팬들에게 인사를 했고 팬들은 선수들의 이름을 연호했다. 게시글을 통해 평택시민축구단...
강원FC 수비수 정승용이 K4리그 포천시민축구단으로 향한다. 앞서 지난 시즌 종료 후 정승용은 K리그1 인천유나이티드의 러브콜을 받았다. 이후 인천과 정승용의 협상이 이어졌다. 하지만 정승용에게 갑자기 군 입대 영장이 도달했다. 4급 판정을 받아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하는 정승용은 오늘(3일) 훈련소에 입소한 것으로 알려졌다. 결국...
“누구는 여기에서 이렇게 고생하며 준비하고 있는데…” 5일 충주시유소년축구장에서는 충주시유소년축구장 개장기념 2022 충주CUP 전국유소년클럽 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이번 대회는 5일과 6일 이틀에 걸쳐 열린 뒤 오는 12일과 13일 2차 대회를 치른다. 주말을 이용해 유소년 선수들이 마음껏 그라운드에서 뛰어 놀 수 있도록...
올해 새롭게 출범한 K4리그에는 기존 K3리그에 속해있던 11개 팀을 비롯해 총 13개 팀이 참여한다. 그중 가장 눈길을 끄는 클럽은 남동FC다. 그간 K리그에 시,도민구단이 창단돼 운영된 경우는 많았지만 구 이름을 내건 구민축구단이 창단된 것은 남동FC가 처음이기 때문이다. 신생팀 그리고 K4리그...

인기뉴스

카타르에서 ‘흑염룡’ 대신 마이크 잡은 일본 마키노 토모아키

0
'흑염룡'을 소환하던 선수는 이제 마이크를 잡았다. 26일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FIFA 월드컵 카타르 2022 C조 2차전 아르헨티나와 멕시코의 경기에서 낯익은 인물이 등장했다. 일본의...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