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히기 아까운 뉴스

축구계에는 여러 부자(父子)지간 선수들이 있다. 차범근-차두리의 사례가 대표적이고 최근엔 손웅정-손흥민 부자 또한 축구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안산그리너스 신재원 역시 축구인 출신의 아버지를 두고 있다. 그의 아버지는 현역 시절 K리그의 전설로 활약했고 지도자로도 대단한 경력을 쌓아가고 있는...
축구팬들 사이에는 '야누자이의 근본론'이라는 유명한 글이 있다. 한 인터넷 커뮤니티에서 시작된 이 글은 축구선수의 '근본'을 이야기한다. 제법 거친 말투와 함께 공격적으로 쓰인 이 글은 축구선수의 근본을 네 가지 요소로 평가한다. 겉모습과 이성관계, 돈, 그리고 그 선수를 가르치는 지도자다. 이...
제주 경기장에서 스마트폰을 본다면 경기가 재미없는 것이 아니다. 오히려 더 잘 즐기고 있는 것이다. 올 시즌 제주는 신선한 콘텐츠를 팬들에게 제공하고 있다. 바로 '내 손 안에 전광판' 프로젝트다. 제주월드컵경기장 전 지역에 와이파이망을 구축해 이를 활용한 스포테인먼트 콘텐츠다. 사실상 콘텐츠...
광주FC 윤보상 골키퍼가 팬들에게 당부를 했다. 19일 광주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광주FC와 제주유나이티드의 경기에서 양 팀은 90분 동안 승점 3점을 따내기 위해 노력했지만 골을 넣는데 실패하며 0-0 무승부를 기록, 아쉽게 승점 1점씩 나눠갖는 것에 만족해야 했다. 그 전까지 연패...
올 여름 FC안양 유니폼을 입은 김동수는 한때 한국 축구를 이끌어갈 차세대 유망주로 평가받던 선수다. 영등포공업고등학교를 거쳐 경희대학교에 진학한 그는 20살이던 지난 2014년 독일 명문 함부르크와 계약을 맺으며 많은 주목을 받았다. 이후 함부르크 2군팀과 일본 오미야, 독일 VfB 뤼베크...
서울이랜드 벤치에는 이상한 장비가 있었다. 뭘까. 17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는 하나원큐 K리그2 2021 부천FC와 서울이랜드의 경기가 열렸다. 양 팀 벤치에는 늘 그랬듯 코칭스태프와 선수들이 앉아 경기를 지켜봤다. 그런데 유독 눈에 띄는 모습이 하나 있었다. 바로 서울이랜드 벤치 옆에 자리한 장비였다. 이...
김은선은 K리그에서 많은 사랑을 받던 선수였다. 2011년 광주FC에 입단한 그는 2014년부터는 수원삼성에서 활약했다. A매치에 출전하지는 못했지만 대표팀에도 뽑혔다. 2015년 AFC 아시안컵을 앞두고 국가대표팀 제주도 전지훈련에 참가했으나 최종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진 못한 김은선은 같은 해 우즈베키스탄, 뉴질랜드와의 경기에 나설...
이번 여름 정재용의 수원FC 입단이 결정됐을 때 많은 이들은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과거 K리그1에서도 상위권 팀인 울산현대와 포항스틸러스에서 좋은 모습을 보였던 정재용이었기에 그가 수원FC로 향한다는 소식은 뜻밖의 일임이 분명했다. 코로나19 여파로 리그가 중단되며 태국 명문 부리람 유나이티드와 계약을...
곽로영. 여자 축구팬이라면 아니 축구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 들어봤을 이름이다. '여자 이승우', '리틀 박주영' 등 수많은 수식어를 달고 다닌 곽로영은 올해 전남 광양여고에 입학한 1학년 학생이다. 울산 현대청운중시절부터 소위 말하는 '엘리트 코스'를 차근차근 밟아온 곽로영은 지난해 중학교...
'취준생'이 화려하게 비상했다. 경남 진세민 이야기다. 지난 16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FC안양과 경남FC의 경기에서 원정팀 경남이 후반전에 터진 김동진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안양을 1-0으로 제압하고 승점 3점을 획득했다. 경남은 과감하게 새로운 선수들을 투입하면서 승부수를 던졌고 이후 후반전 김동진의...

인기뉴스

인천 무고사 “A매치 후유증? 한국 생활 5년차라 적응 다 했어”

0
무고사가 대표팀에 다녀와서도 펄펄 날았다. 22일 인천유나이티드는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2 강원FC와의 17라운드 경기에서 무고사의 해트트릭과 송시우의 경기 막판 쐐기골에 힘입어 김대원이 한...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