묻히기 아까운 뉴스

김은선은 K리그에서 많은 사랑을 받던 선수였다. 2011년 광주FC에 입단한 그는 2014년부터는 수원삼성에서 활약했다. A매치에 출전하지는 못했지만 대표팀에도 뽑혔다. 2015년 AFC 아시안컵을 앞두고 국가대표팀 제주도 전지훈련에 참가했으나 최종 엔트리에 이름을 올리진 못한 김은선은 같은 해 우즈베키스탄, 뉴질랜드와의 경기에 나설...
지난 2015년 방영된 '청춘FC 헝그리 일레븐'은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다. 저마다 사연이 있는 선수들의 모습이 전파를 타며 많은 이들이 청춘FC에 관심을 가졌다. 오성진 역시 당시 많은 관심을 받았던 선수 중 한 명이다. 청춘FC에서의 시간 후 오성진은 서울 유나이티드, 양평FC를...
축구계에는 여러 부자(父子)지간 선수들이 있다. 차범근-차두리의 사례가 대표적이고 최근엔 손웅정-손흥민 부자 또한 축구 팬들의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안산그리너스 신재원 역시 축구인 출신의 아버지를 두고 있다. 그의 아버지는 현역 시절 K리그의 전설로 활약했고 지도자로도 대단한 경력을 쌓아가고 있는...
곽희주는 수원삼성에 몸담았던 2003년부터 2016년까지 수원의 좋았던 시절과 좋지 않았던 시절을 함께했다. 2000년대에는 송종국, 이운재, 마토, 에두, 나드손 등 K리그의 전설로 평가받는 선수들과 함께 '레알 수원'의 명성을 드높였다. 모기업의 지속적인 투자 감축으로 힘겨운 경쟁을 했던 2010년대 중반에는 무거운...
곽희주. 수원삼성 팬들이라면 잊을 수 없는 이름이다. 지난 2003년 수원에 입단한 곽희주는 2016시즌을 끝으로 은퇴를 선언하기까지 수원의 푸른 유니폼을 입고 무려 369경기에 나섰다. 그는 현역 시절 포기하지 않는 모습과 남다른 투지로 수원 수비진을 이끌었다. 문득 그의 근황이 궁금해졌다....
지난 2003년 당시 K리그 최강팀이었던 수원삼성은 깜짝 놀랄만한 영입을 발표했다. 바로 브라질 올림픽대표팀 주전 공격수인 나드손을 품은 것이다. 당시 수원삼성은 보도자료를 통해 "계약기간 5년, 이적료 150만 달러, 연봉 20만 달러, 계약금 20만 달러를 포함해 K리그 외국인 선수 최고...
의정부고등학교 졸업사진이 매해 화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FC서울 유상훈의 모습을 코스프레한 학생이 축구팬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의정부고 졸업사진은 2009년 일부 학생들이 추억을 남기고자 독특하게 찍은 사진이 인터넷에서 이슈화되며 유명세를 탔다. 2016년에 정치 상황을 풍자한 졸업사진에 대해 일부 단체의 항의...
김영규. 축구를 좋아하는 이들이라면 한 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이름이다. 1995년생인 김영규는 지난 2012년 스페인 UD 알메리아 B팀에 입단하며 유럽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19살이던 지난 2013년 8월에는 비야레알과의 2013-2014 프리메라리가 1라운드 홈경기에서 후반 교체 투입되며 꿈에 그리던 라리가 무대를...
한 축구팬이 세상을 떠났다. 대전하나시티즌의 오랜 팬이었던 故권혁대 씨는 지난 5일 57세의 나이에 지병으로 별세했다. 그가 떠나자 대전하나시티즌을 오랜 시간 응원해 온 팬들이 함께 슬퍼하고 있다. 故권혁대 씨는 대전 축구의 역사와도 같은 인물이다. 이 땅에 서포터스 문화라는 게...
경남FC가 갑자기 정장을 입고 출퇴근하기 시작했다. 올 시즌 들어 경남의 출근길은 제법 멋있다. 홈 경기장인 창원축구센터에 도착할 때 경남의 선수들은 모두 정장을 입는다. 물론 K리그 선수들이 정장을 입고 출퇴근하는 사례가 아예 없는 것은 아니다. 하지만 예산이 넉넉하지 않은 K리그2의...

인기뉴스

FC안양 아코스티 “월드컵 한국-가나전, 어떤 일 일어날지 몰라”

0
가나 출신 공격수 FC안양 아코스티가 한국과 가나의 카타르월드컵에 대한 질문에 답했다. FC안양은 25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2 서울이랜드와의 홈 경기에서 후반 23분 터진...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