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축구

전범기가 또 등장했다. 17일 일본 도쿄돔에서 열린 2019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프리미어12 슈퍼라운드 한국과 일본의 결승전 관중석에서는 또 다시 관중이 흔드는 전범기가 등장했다. 이 관중뿐 아니라 전범기가 새겨진 티셔츠를 입은 이들도 곳곳에 나타났다. 전범기를 든 관중은 경호원의 제지를 받긴 했지만...
그 무엇보다 소중한 선물을 김보국 코치는 준비하고 있었다.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이 대회는 단양군과 월간축구사커뱅크가 주최하고 단양군축구협회와 월간축구사커뱅크, 단양군, 단양군의회, 단양군체육회, JOMA코리아,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대회로 이틀간 열린다. U-8세부터 U-9, U-10, U-11, U-12 등 다섯...
단양에서 열린 유소년 축구 축제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이틀 간의 열전을 마치고 성공리에 마무리됐다. 이 대회는 단양군과 월간축구사커뱅크가 주최하고 단양군축구협회와 월간축구사커뱅크, 단양군, 단양군의회, 단양군체육회, JOMA코리아,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대회로 이틀간 열렸다. U-8세부터 U-9, U-10,...
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초등학교 3학년 학생인 장민현(가명) 군도 이 대회에 참가했다. 작은 키에도 민현이는 저돌적인 돌파와 날카로운 패싱력을 선보이며 팀을 이끌었다. 민현이는 경기 도중 가장 빛나는 선수였다. 하지만 그에게는 남모를 아픔과 주변의 따뜻한...
쌍둥이 형제는 다투면서도 깊은 정을 가지고 있었다.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이 대회는 단양군과 월간축구사커뱅크가 주최하고 단양군축구협회와 월간축구사커뱅크, 단양군, 단양군의회, 단양군체육회, JOMA코리아,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대회로 이틀간 열린다. U-8세부터 U-9, U-10, U-11, U-12 등 다섯 개...
단양군축구협회 장영진 회장은 인구 3만의 소도시 단양의 생존법을 유소년 축구에서 찾고 있었다.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이 대회는 단양군과 월간축구사커뱅크가 주최하고 단양군축구협회와 월간축구사커뱅크, 단양군, 단양군의회, 단양군체육회, JOMA 코리아,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대회로 이틀간 열릴 예정이다. 단양군...
누군가는 그에게 동정의 시선을 보낼 수도 있다. 하지만 그는 누구보다 자신감 있게 꿈을 향해 가고 있었다.16일 충북 단양에서 제1회 단양강 잔도배 전국유소년클럽축구대회가 개막했다. 이 대회는 단양군과 월간축구사커뱅크가 주최하고 단양군축구협회와 월간축구사커뱅크, 단양군, 단양군의회, 단양군체육회, JOMA코리아, ㈜피파스포츠가 후원하는 대회로 이틀간...
지난 9일 열린 36라운드를 끝으로 하나원큐 K리그2 2019 정규리그는 막을 내렸다. 이제 남은 일정은 23일 열리는 안양-부천의 준플레이오프와 30일 열리는 부산과 준플레이오프 승자의 플레이오프 단판전이다. 이렇듯 승격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있는 부산, 안양, 부천을 제외한 K리그2 나머지 일곱 팀들은...
레바논전에 나설 한국 대표팀의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잠시후 22시(이하 한국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에 위치한 카밀 샤문 스타디움에서 레바논과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4차전 원정 경기를 치른다.이번 레바논전은 무관중...
대표팀이 두 경기 연속 무관중 경기를 치른다.대한축구협회는 14일 오후 공식 채널을 통해 레바논전이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게 되었음을 전했다. 한국 대표팀은 14일 22시(이하 한국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에 위치한 카밀 샤문 스타디움에서 레바논과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김현회] K리그 대상 시상식 후보에 김도훈과 펠리페가 없다?

현재 K리그1 선두를 달리고 있는 울산현대 김도훈 감독이 2019 K리그 대상 시상식 최우수 감독상 후보에서 제외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9일 오전 11시 서울 종로구 신문로에...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