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축구

안산 그리너스 이흥실 감독이 국가대표팀에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흥실 감독은 특히 김민재를 향해 "충분히 잘했다"라며 격려를 아끼지 않았다.25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4라운드 안산 그리너스와 성남FC의 경기 시작 전 이흥실 감독을 만났다. 이흥실 감독은 "어제 국가대표팀 경기 봤느냐"라며...
슈퍼매치 부진의 꼬리를 끊지 못했지만 희망을 잃진 않았다.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클래식 35라운드 FC서울과 수원삼성의 시즌 마지막 슈퍼매치가 2-2로 무승부로 끝났다. 수원이 후반 5분 이용래의 선제 득점으로 앞서갔지만, 서울이 후반 11분과 29분 데얀과 윤일록의 연속 골로 역전에...
아산이 드라마를 쓰며 우승을 자축했다.4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아산무궁화와 FC안양의 경기에서 아산은 임창균의 두 골에 힘입어 안양을 2-1로 제압, 승점 3점과 함께 우승을 자축하는데 성공했다.홈팀 아산은 4-4-2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최전방에 박세직과 이명주가 나섰고 좌우...
패배한 아산무궁화 박동혁 감독의 표정은 어두웠다.29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아산무궁화와 광주FC의 경기에서 아산은 전반 광주 정영총과 나상호에게 실점하며 1-2로 패배, 승점 획득에 실패했다. 전반전에 페널티킥 찬스 등 많은 공격 기회를 만들어 낸 아산이었지만 득점이 한...
서명원이 3년 반 만에 터트린 골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서명원은 15일 강원FC와 파주시민축구단이 춘천송암레포츠타운 주 경기장에서 맞붙은 2019 KEB하나은행 FA컵 16강전에 선발 출전했다. 이날 서명원은 전반 35분 왼쪽에서 조재완이 낮게 깔아준 크로스를 그대로 마무리하며 선제골을 터트렸다. 경기는 빌비야의 추가...
승부조작의 유혹을 거절할 수 있었던 것은 '절박함'이었다.지난 9월 21일 밤 전직 축구선수 출신인 장학영이 원정경기를 앞두고 부산의 한 호텔에서 투숙 중인 아산무궁화프로축구단(대표이사 박성관)의 이한샘에게 부정행위를 제안한 사실이 드러났다.이 사건은 연맹 주최하에 진행된 부정방지교육이 이뤄진지 3일만에 벌어졌다. 이에 이한샘은...
후반 추가시간 백성동의 골이 터지자 모두가 자리를 박차고 운동장으로 뛰어들었다. 종료 휘슬이 울리자 수원FC의 몇몇 선수들은 운동장에 몸을 숙이고 흐느끼고 있었다. 김대의 감독은 "간절함이 없었으면 그런 분위기도 안 나왔다"라며 "그럴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다"라고 전했다.김대의 감독이 이끄는 수원FC는...
한국과 파나마의 평가전은 다른 곳에서 중계한다.16일 천안종합운동장에서 열릴 KEB하나은행 초청 국가대표팀 친선경기 한국과 파나마의 경기는 SBS와 모바일 POOQ에서 중계한다. 포털 사이트는 네이버에서 볼 수 있다.지난 우루과이와의 평가전은 MBC에서 중계했다. 이번에는 중계 채널이 바뀌기 때문에 시청자의 주의가 필요하다. 파나마는 일본과의...
한 선수가 있다. 도움 받을 길 없는 재일교포 3세는 오로지 축구를 계속 하고싶다는 일념으로 생전 와본 적 없는 한국으로 향했다. 하지만 그는 아무도 알아주지 않는 무명이었고 도움 받을 곳 하나 없었다. 그에게 모든 것은 낯설었다. 그가 선택할 수...
집구석에서 허벅지를 벅벅 긁으면서 FM과 피파나 하면서 시간을 보내고 있는가. 그러면서 축구팀 구단주나 감독이 됐다고 대리만족하고 있는가. 그런 이들에게 한 남자가 외친다. “너희들 방구석에서 그러지 말고 나처럼 성공하고 돈 벌어서 프로팀 하나 만들어.” 현실성 없는 소리 같은가. 하지만...

[김현회] “진짜 선수 아니야?” 축구 실력 뛰어난 연예인 베스트11

최근 연예인 싸움 순위가 여기저기에서 화제다. 인터넷 방송은 물론이고 지상파 방송을 통해서도 재미로 연예인의 싸움 순위를 가리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과연 연예인 중에...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