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축구

김영광은 소위 말해 '엄친아'였다. 2003년 U-20 대표팀 주전 골키퍼로 이름을 알린 후 김병지, 이운재의 뒤를 이을 인재로 인정받았다. 이후 2004년 아테네 올림픽부터 2010년 남아공 월드컵까지 국가대표 선수를 지냈다. 그런 그가 지금은 K리그 챌린지 하위권을 맴돌고 있는 서울 이랜드FC에 있다....
포털 사이트 인기 검색어 상위권 순위에 축구선수의 이름이 올라오는 것을 보기는 쉽지 않다.포털 사이트 인기 검색어 순위권에 축구선수의 이름이 오르기 위해서는 몇 가지 방법이 있다. 전 국민적으로 관심이 집중된 경기에서 돋보이는 활약을 펼쳤거나, 시청률 높은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포항스틸러스 황선홍 감독이 이번 시즌을 마지막으로 5년 동안 정든 구단과 결별하기로 했다. 포항은 지난 달 29일 “황선홍 감독이 새로운 발전을 위해 재충전 시간을 갖기로 했다”면서 떠돌던 루머가 사실이라고 밝혔다. 2010년 11월 포항에 부임해 2012년 FA컵 우승에 이어 2013년에는 K리그와...
“상대팀이 와서 승점 3점 거저 가져간다고 하면 화가 나지.” 28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만난 FC안양 고정운 감독은 감정을 억누르고 있었다. 그도 그럴 것이 안양은 3무 5패를 기록하며 올 시즌 단 1승도 거두지 못하고 있다. K리그1과 K리그2 통틀어 올 시즌 유일한...
대구FC 이병근 감독대행이 눈물을 흘렸다.14일 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0 대구FC와 FC서울의 경기에서 홈팀 대구가 김대원의 두 골과 세징야, 데얀의 골, 그리고 서울 정현철과 박주영이 기록한 두 번의 자책골을 묶어 서울을 6-0으로 대파하고 승점 3점을 획득, 연승 행진을...
취업 대란이다. 하지만 머나먼 카타르에서 좋은 소식이 날아 들었다. 침대 전문 제작 회사인 (주)알 사드에서 일할 이들을 구한다는 공지가 떴다. 아랍어를 무척 잘하는 내가 친절히 번역을 해봤다. 이 모집 조건에 해당하는 이들은 주저할 것 없이 입사 지원서를 넣어보자. 학력...
전북현대 공격수 문선민이 "팬들에게 새로운 골 뒷풀이를 추천받겠다"고 언급했다.16일 17시 20분부터 서울 서대문구에 위치한 연세대학교 백주년기념관 콘서트홀에서 진행 중인 하나원큐 K리그1 2019 파이널 라운드 미디어데이에서는 전북현대 공격수 문선민의 모습을 볼 수 있었다.  사전 인터뷰 자리에서 마주한 문선민은 전북...
승격 플레이오프를 앞둔 부산아이파크 최윤겸 감독이 다시 한 번 정신력을 강조했다.11일 성남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성남FC와 부산아이파크의 경기에서 성남은 이현일의 환상적인 오버헤드킥 골에 힘입어 부산을 1-0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 올 시즌 정규리그를 2위로 마무리했다.경기 후...
황인범의 축구 인생은 이제부터다.18일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EAFF E-1 풋볼 챔피언십 2019(동아시안컵) 남자부 3차전 대한민국과 일본의 경기가 열렸다. 경기는 전반 28분 황인범이 시원한 중거리 슈팅으로 골을 터트리며 대한민국의 1-0 승리로 끝났다. 이날 승리로 대한민국은 대회 3연패를 달성했다. 벤투 감독이 부임한...
아산무궁화 존폐 논란을 놓고 구단과 경찰청이 진실게임을 시작했다.의경 선수 선발 중단으로 존폐 위기에 놓인 아산무궁화와 선발 중단의 당사자인 경찰청이 진실을 놓고 공방전을 벌이기 시작했다. 본격적으로 선수 선발 중단과 해체에 대한 책임을 명확히 가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VAR 도입’으로 오심 사라질 거라고 생각한 나, 비정상인가요?

축구경기에 비디오 판독(VAR)이 도입된다고 했을 때 반기지 않았다. 중요한 순간마다 경기 흐름을 끊는 게 축구의 원초적인 본질을 훼손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축구가 농구처럼 초...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