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회의 골 때리는 축구

경주라는 도시에 대한 기억은 다들 비슷할 것이다. 경주하면 수학여행이고, 수학여행하면 경주다. 나 역시 중·고등학교 시절 경주로 떠났던 수학여행을 아직도 잊을 수 없다. 몰래 마시는 맥주 한 모금에 뭐가 그리도 필사적이었는지, 가장 먼저 잠든 친구에게 치약 바르는 일에도 뭐가 그리...
손흥민이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에서 보여주는 모습은 우리의 심장을 뛰게 한다. 아시아 최초로 프리미어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두 번이나 수상하기도 했던 손흥민은 지난 시즌에는 무려 21골을 꽂아 넣으며 리그에서도 돋보이는 공격수의 면모를 보여줬다. 누가 뭐래도 대한민국에서 가장 잘 나가는 축구 스타다....
7-2. 축구에서는 쉽게 나올 수 없는 스코어가 나왔다. 어제(7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3 하나은행 FA컵 8강 전북현대와 수원FC의 경기에서 전북은 ‘닥공’의 위력을 선보이며 수원FC를 7-2로 대파했다. 이제 이 경기는 이동국의 환상적인 골이 빛났고 7골 모두 다른 선수가 득점에 성공한 진기한...
서울에는 멋진 축구단이 두 팀이나 있다. K리그 클래식의 FC서울은 이미 서울에 제대로 자리를 잡았고 새로 창단한 서울이랜드FC도 파격적인 마케팅으로 팬들을 불러 모으고 있다. 하지만 이 두 팀이 등장하기 이전부터 서울을 대표하는 또 다른 팀이 있었다는 사실에 대해서는 많은 이들이...
“손님, 어떤 머리 스타일로 해드릴까요?” 미용실에 가면 이 질문이 제일 난감하다. 얼마 전 미용실에 가 이 질문을 받았을 때 수줍게 휴대폰에서 사진 한 장을 내밀었다. “이 머리처럼 해주세요.” ‘비스트’ 이기광 사진을 보여주자 직원이 살짝 비웃는 듯한 표정을 짓더니 말한다....
오늘(14일)은 아마 한국 축구사에 있어서 역사적인 날이 될 것이다. 그동안 한국 축구의 숙원 사업이었던 서울 연고의 두 번째 프로 구단 창단과 관련해 기자회견이 열리기 때문이다. 인구 천만이 사는 대한민국 수도에 지금껏 프로팀이 단 하나 뿐이었다는 사실은 너무나 아쉬웠었다. 그런데...
칼럼니스트 일을 하면서 성공한 많은 사람들을 만나는 영광을 누렸다. 그러면서 느낀 건 모두의 존경을 받는 이들은 다 그럴 만한 이유가 있다는 것이었다. 최고의 자리에 올라 남부러울 것 없고 자신감 넘쳐도 할 말이 없지만 그들은 늘 하나 같이 겸손했다. 축구장에...
취업 대란이다. 하지만 머나먼 카타르에서 좋은 소식이 날아 들었다. 침대 전문 제작 회사인 (주)알 사드에서 일할 이들을 구한다는 공지가 떴다. 아랍어를 무척 잘하는 내가 친절히 번역을 해봤다. 이 모집 조건에 해당하는 이들은 주저할 것 없이 입사 지원서를 넣어보자. 학력...
2002 한일월드컵 폴란드와의 조별예선 첫 경기가 열리는 2002년 6월 4일 새벽 부산. 전국에서 모인 붉은악마들은 바로 경기장으로 향하지 않았다. 경기는 저녁이었는데 해가 막 뜨기 시작할 무렵 붉은악마들은 해운대에 속속 모였다. 전국 각지 붉은악마 지부에서 대절한 관광버스를 타고 온...
지난 주말 열린 KEB 하나은행 K리그1 2018의 주인공은 단연 인천유나이티드 문선민이었다. 문선민은 최강으로 꼽히는 전북현대를 상대로 두 골을 기록하며 팀의 짜릿한 3-2 승리를 이끌어 냈다. 2라운드 베스트11에 뽑힌 건 물론이고 MVP도 문선민의 차지였다. 기분 좋게 시즌을 시작한 문선민과...

서울E ‘유스 출신 1호’ 이상헌 “계약 때 썼던 볼펜 가보로 간직...

2015년 창단한 서울이랜드는 하나 하나가 역사였다. 창단 1호 시즌 티켓 구매자는 김진우 씨였고 김재성은 창단 1호골의 주인공이 됐다. 첫 승점은 지난 2015년 3월...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