칼럼

코로나19 이후 K리그에서 무관중 경기를 두 달 넘게 치르고 있다. 축구에 대한 갈증과 리그를 멈출 수 없다는 의지 등이 겹쳐 어렵게 어렵게 무관중 경기가 이어지는 중이다. 처음에는 무관중 경기가 생소했지만 인간이란 게 적응의 동물인가보다. 이제는 무관중 경기가 제법...
지난 16일 김은선을 만나 인터뷰했다. 2018년 12월 음주운전이 적발된 그는 이후 수원삼성을 떠나야 했고 6개월 간 소속팀 없이 방황하다가 호주 A리그 센트럴 코스트로 이적했다. 이후 그는 코로나19 여파로 다시 한국으로 돌아왔고 현재에도 소속팀 없이 은퇴를 고민 중이다. 그는...
차기석의 유니폼이 다시 부천 벤치에 등장했다.부천FC는 14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0 전남드래곤즈와의 홈 경기에서 쥴리안에게 전반에 결승골을 허용하며 0-1로 패했다. 부천은 4승 2패를 기록하며 1위 자리를 고수하게 됐지만 2위 대전하나시티즌과 승점 1점차로 추격을 허용하게 됐다.이날 경기는 치열했다....
안산와~스타디움에서 2020 하나은행 FA CUP 2라운드 안산그리너스와 시흥시민축구단의 경기가 열린 6일. 이날 대부분의 축구팬들은 FC서울과 전북현대, 포항스틸러스와 울산현대가 맞붙는 K리그1으로 향해 있었다. 안산과 시흥은 밀접한 도시여서 공통점을 묶으라면 묶을 수도 있지만 K리그2 팀과 K4리그 팀의 K리그 2라운드 경기를...
FC안양 구본혁이 꿈에 그리던 K리그 데뷔전을 성공적으로 치렀다.FC안양은 27일 잠실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0 서울이랜드와의 원정경기에서 아코스티와 기요소프의 연속골에 힘입어 2-0 승리를 따냈다. 안양은 이 경기 승리로 올 시즌 네 경기 만에 첫 승을 따내게 됐다. 안양은 올...
2년 전 한 업체가 FC서울과 후원 계약 성사 직전까지 갔었다. 이 업체는 FC서울에 수억 원의 후원을 할 예정이었다. 계약은 사인만 남겨둔 상황이었다. 그런데 FC서울 측에서 최종적으로 계약을 거부했다. “해당 업체의 이미지가 FC서울 구단에 좋지 않은 영향을 끼칠 것”이라는...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은 지난 18일 도쿄올림픽 국제경기연맹(33개 종목) 대표자들과 화상회의를 열었다. 오는 7월 일본에서 열릴 예정인 도쿄올림픽과 패럴림픽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올림픽의 정상적인 개최에 대한 의지를 나타낸 회의였다. 이 자리에서 바흐...
2016년 12월.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하나은행 FA컵 결승 2차전 FC서울과 수원삼성의 경기. 수만 관중이 지켜보는 치열한 승부차기에서 한 어린 선수가 모두를 경악시켰다. 바로 윤승원이었다. 그는 골문 한 가운데에 공을 툭 차 넣는 ‘파넨카킥’을 성공하며 이름을 알렸다. 당돌한 윤승원의 등장이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이 더더욱 심각해 지고 있다. 국내에서만 확진자가 52명이 더 추가돼 총 156명으로 급증했고 사망자까지 나왔다. ‘코로나 공포’가 점점 더 커지고 있다. 코로나19가 대구까지 퍼졌고 이제는 정부에서도 지역사회 확산이 시작됐다고 판단했다. 사람들이 모이는 행사는 줄줄이 취소되고...
임완섭 감독은 K리그에서 이번 비시즌 동안 가장 많은 관심을 받았던 지도자다. 스타 플레이어 출신은 아니지만 묵묵히 성과를 낸 감독이었기 때문이다. 안산경찰청과 경남FC 수석코치로 K리그2 우승을 두 번이나 공헌한 그는 지난 시즌에는 열악한 환경의 안산그리너스 감독으로도 5위를 기록하는 성과를...

[김현회] 대구FC 이병근 감독대행은 정식 감독이 되어야 한다

‘대행’이라는 말을 사전에서 찾아보면 ‘남을 대신하여 어떤 권한이나 직무를 행하는 사람’이라고 나온다. ‘감독 대행’이라는 단어는 ‘남을 대신하여 감독의 권한이나 직무를 행하는 사람’이라고 해석할...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