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요즘 아산 무궁화 박동혁 감독은 매 경기 똑같은 질문을 받는다.10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아산 무궁화와 수원FC의 경기가 열렸다.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박 감독은 어김없이 질문을 받았다. "이명주와 주세종은 언제 나옵니까?" 이번 경기에서는 두 선수 모두...
권순태와 임상협이 경기 도중 충돌했다. 3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시 가시마 사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가시마앤틀러스와 수원삼성의 경기 도중 양 팀 선수가 충돌하는 일이 벌어졌다.가시마 골키퍼 권순태가 수원 공격수 임상협을 머리로 들이 받는 문제의 일은 전반 43분 펼쳐졌다....
아산무궁화 안현범에게 성남FC라는 경쟁자는 특별했다.18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안산그리너스와 아산무궁화의 경기에서 아산은 부상에서 복귀해 오랜만에 선발로 출전한 안현범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안산을 1-0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 1위 자리를 다시 탈환하는데 성공했다. 안산은 8연패에 빠졌다.안현범은...
아산이 드라마를 쓰며 우승을 자축했다.4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아산무궁화와 FC안양의 경기에서 아산은 임창균의 두 골에 힘입어 안양을 2-1로 제압, 승점 3점과 함께 우승을 자축하는데 성공했다.홈팀 아산은 4-4-2 포메이션을 들고 나왔다. 최전방에 박세직과 이명주가 나섰고 좌우...
한국과 칠레의 경기가 벌써부터 뜨겁다. 암표상까지 등장했다.11일 밤 열리는 대한민국과 칠레의 경기를 앞두고 개최지인 수원월드컵경기장에 낮부터 인파가 몰리기 시작했다. 지난 코스타리카와의 경기에서 매진을 기록했던 한국 축구대표팀은 이번 경기에서도 매진이 예상되고 있다.대한축구협회는 현장 판매분 200장과 인터넷 예매 취소분 200장,...
아산무궁화 박동혁 감독이 2라운드 9경기에서의 목표를 승점 20점으로 잡았다. 9차례 경기를 해 7승 2패나 6승 2무 1패 이상의 성적을 내겠다는 것이다. 6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FC안양과 아산무궁화와의 경기를 앞두고 만난 박동혁 감독은 “1라운드 9경기에서 성적이 별로였다....
확실히 월드컵 이후 달라졌다. 문선민이 '왼발 중거리골'을 넣었다.20일 호주 브리즈번의 퀸즐랜드 스포츠 육상센터(QSAC)에서 열린 우즈베키스탄과의 친선 평가전에서 대한민국은 남태희, 황의조, 문선민, 석현준의 릴레이 골로 4-0 대승을 거두면서 기분 좋게 호주 2연전을 마쳤다.네 골 모두 아름다웠다. 하지만 무엇보다 문선민의...
대구FC 안드레 감독이 골키퍼 조현우의 2018 팔렘방-자카르타 아시안게임 출전에 대한 속내를 밝혔다.8일 대구 스타디움에서 벌어질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대구FC와 FC서울의 경기를 앞두고 만난 안드레 감독은 성공적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을 마치고 돌아온 조현우에 대해 만족감을 드러냈다. 안드레 감독은 “조현우의...
2019 AFC 아시안컵이 인기를 끌고 있다.2019 AFC 아시안컵은 24일 10시 베트남-일본 경기부터 8강 일정을 시작한다. 16강전 일정까지 마친 이번 아시안컵에서 득점왕 경쟁 역시 이목을 끈다.8강전을 앞둔 현재까지 득점 순위의 최상단에 위치한 선수는 카타르의 알모에즈 알리다. 알모에즈 알리는 현재까지...
수원 서정원 감독은 패배보다 선수단의 체력을 더욱 걱정했다. 25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7 AFC 챔피언스 리그 G조 조별리그 5차전에서 수원삼성이 원정팀 가와사키 프론탈레에게 0-1로 덜미를 잡히며 16강행의 여부를 최종전에서 결정하게 됐다.수원 서정원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에서 “홈 경기에서 16강...

서울E ‘유스 출신 1호’ 이상헌 “계약 때 썼던 볼펜 가보로 간직...

2015년 창단한 서울이랜드는 하나 하나가 역사였다. 창단 1호 시즌 티켓 구매자는 김진우 씨였고 김재성은 창단 1호골의 주인공이 됐다. 첫 승점은 지난 2015년 3월...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