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울E 김현수 감독이 전반 추가시간에 내준 동점골에 대한 아쉬움을 연신 표했다.서울이랜드FC는 5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2019 K리그2 10라운드 수원FC와의 경기에서 전반 24분 알렉스가 선제골을 넣었으나 전반 종료 직전 아니에르에게 동점골을 허용한 것을 시작으로 후반에만 치솜에게 연속골을 내주며 1-3으로...
그가 다시 돌아왔다. 조현우가 대구로 금의환향했다. 26일 대구 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대구FC와 경남FC의 경기가 시작되기 직전 장내 아나운서가 “조현우”를 외치자 경기장을 찾은 7,142명의 관중들은 엄청난 환호성으로 그의 복귀를 반겨주었다.올해 조현우는 대구를 두 번 떠났다가 다시 돌아왔다....
사단법인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가 주최한 ‘축구선수 인권 발전 세미나’가 인천에서 열렸다.선수협이 주최한 ‘축구선수 인권 발전 세미나’에 인천 유나이티드 선수단 선수들이 참석해 열띤 분위기를 연출했다.선수협 이근호 회장은 “축구 선수들이 프로생활을 하면서 지켜야할 규율 뿐 아니라, 스스로의 ‘권리’를 지키고자 이 자리를...
성남FC 남기일 감독이 수적 열세에서 뒤지고 있음에도 교체 카드를 쓰지 않은 이유를 설명했다.성남은 15일 성남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경남FC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19 경기에서 룩에게 선제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막판 에델이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극적인 1-1 무승부를 기록했다.성남은 이날 전반 26분...
아산 무궁화 송선호 감독이 짜릿한 승리에도 겸손한 반응을 보였다.15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 챌린지 2017 안산 그리너스와 아산 무궁화의 경기에서 아산은 후반 터진 이재안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안산을 1-0으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경기 후 가진 기자회견에서...
주현재는 1년 전에도 이 자리에 있었다. 안양의 주장으로서 새 출발을 다짐했던 그는 지난 시즌 개막전 단 한 경기에서만 볼 수 있었다.주현재는 26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 2019 K리그 미디어데이에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1년 전과 마찬가지로...
광주의 조주영은 '멘토' 정조국을 대체하기에 충분했다.광주가 상주를 상대로 짠물 경기력을 보이며 1-0 신승을 했다. 상주는 경기 초반부터 활발한 공격으로 상주의 수비를 힘들게 했지만 원하는 결과를 얻진 못 했다. 반면 광주는 상주의 공격을 잘 막아내며 팀 밸런스를 잡아가더니 오히려...
아쉽게도 기적은 없었다. 앞서 ‘기업 구단’ 울산 현대와 전북 현대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에서 일찌감치 조 1위를 확정짓고 16강에 올랐지만 시도민 구단인 대구FC와 경남FC는 최종 6차전까지 피 말리는 싸움을 펼쳤다.특히 경남은 자력으로 16강 진출이 불가능했다. 최종전을 이긴 뒤 같은...
수원FC가 2019시즌 대학생운영단 ‘호베네스’ 11기를 모집한다.올해로 11기째를 맞이하는 수원FC 대학생운영단 ‘호베네스(Jóvenes)’는 스페인어로 청년들이라는 의미로 프로스포츠구단에 관심을 가진 대학생들에게 실무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2011년 처음으로 시작하여 횟수로는 8년 기수로는 11기로 배출된 인원만 약 200명으로 수원FC 대학생운영단 출신은 현재 다양한...
선제골의 중요성을 양 팀 감독 모두 강조했다. 그리고 그 선제골에 의해 승부가 갈렸다.31일 안양종합운동장에서 KEB하나은행 K리그2 2018 FC안양과 수원FC의 경기가 열렸다. 이번 경기는 양 팀 모두에 상당히 중요한 한 판이었다. 하위권 탈출을 위해서는 무엇보다 승리가 필요했다. 여유 있는...

[김현회] U-20 대표팀에 병역 혜택 주자고? 법보다 감정?

또 다시 병역 특례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청소년 대표팀이 U-20 청소년 월드컵에서 결승에 오르자 이 선수들에게 병역 혜택을 줘야...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