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름다운 경기였다." 이날 승리를 거둔 안데르센 감독은 상기된 얼굴로 이같이 말했다.욘 안데르센 감독이 이끄는 인천유나이티드는 2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7라운드에서 FC서울을 상대로 기록한 한석종의 결승골을 끝까지 지키며 1-0 승리했다. 인천은 3연승을 달리며 승점 39점을 기록, 아직...
기성용의 부상이 더욱 아쉽다. 뒷풀이만 봐도 그렇다.22일 밤(한국시간) 아랍에미레이트에서 열리고 있는 2019 AFC 아시안컵 16강전 대한민국과 바레인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은 바레인을 상대로 연장전까지 가는 혈투 끝에 2-1로 승리, 8강에 진출했다. 황희찬의 선제골로 앞서나간 한국은 예상치 못한 실점에 연장전까지 갔지만...
FC안양 김형열 감독의 얼굴에는 웃음꽃이 활짝 피었다.15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19 안산그리너스와 FC안양의 경기에서 원정팀 안양이 조규성의 두 골과 알렉스의 한 골에 힘입어 방찬준의 한 골에 그친 안산을 3-1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 3위 자리를 탈환하는데...
문선민이 서울을 상대로 역전골을 성공시키며 인천의 연패 탈출을 이끌었다.22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19라운드 인천유나이티드와 FC서울의 경인더비에서 인천은 이상호의 선제실점에도 불구하고 남준재의 동점골과 문선민의 역전골로 경인더비에서 2-1로 승리하면서 16경기 무승의 고리를 끊었다.인천은 4-2-3-1 포메이션을 선택했다. 최전방에 무고사를...
김병수 감독이 얇은 선수층에 대해 한탄했다.강원FC를 이끄는 김병수 감독은 1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원큐 K리그1 2019 25라운드 FC서울과의 경기를 앞두고 한숨부터 쉬었다. 여름 이적시장에서 강원으로 팀을 옮긴 뒤 맹활약한 이영재를 쓸 수 없기 때문이었다.이영재는 지난 7월 10일 강원에 합류했다....
환경시설관리주식회사가 FC안양(구단주 최대호 안양시장)의 2019 연간회원권을 2천만원 상당 구매했다.지난달 30일(화) 안양시청 3층 접견실에서 FC안양 최대호 구단주, FC안양 장철혁 단장, 환경시설관리주식회사 임추섭 대표이사 등 양사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인 가운데 연간회원권 구매식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환경시설관리주식회사는 안양시 청소년들의 스포츠 경기...
어제(27일)는 판문점에 위치한 평화의 집에서 남북정상회담이 진행된 아주 역사적인 날이다. 북한의 김정은 위원장이 직접 걸어서 남쪽으로 내려와 대한민국의 문재인 대통령과 악수를 나누었다. 이번 남북정상회담을 통해 공개된 선언문에서 우리가 기대할 수 있는 점은 남북 간의 문화·체육 교류 활성화다. 올해...
벤투 감독의 이강인에 대한 평가가 화제다.이강인은 3월 A매치에 나서는 벤투 감독의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에 처음으로 차출됐다. 18세의 나이로 일찍이 스페인 발렌시아에서 1군 데뷔에 성공한 이강인이 대표팀에서도 탄탄대로의 길을 걸을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이강인을 품은 벤투호는 18일 파주 NFC에...
안동과학대학교가 대학축구 새해 첫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2019년을 산뜻하게 시작했다.김인배 감독이 이끄는 안동과학대는 9일 경상남도 창녕군 창녕스포츠파크 화왕구장에서 열린 KBS N 제15회 1, 2학년 대학축구대회 결승전에서 전주대학교와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우승을 차지했다.2016년 춘계 1, 2학년 대회에서 창단...
아산무궁화 박동혁 감독은 패배에도 만족스러운 표정이었다.15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19 수원FC와 아산무궁화의 경기에서 아산은 잘 싸웠지만 전반 43분과 후반 43분 수원FC 안병준에게 연달아 실점하며 0-2로 패배, 승점 획득에 실패했다. 아산은 이날 경기로 3위 진입을 노렸지만 오히려 3위...

[김현회] ‘잔류’ 아닌 ‘생존’이라고 부르자

며칠 전 메쟈리그 루헨진, 아니 메이저리그 류현진 경기를 틀어놓고 일을 하고 있는데 해설위원이 말한다. “왜 요쉐는 방어율이라는 말을 안 쓰고 평균자책점이라는 용어를 쓰는지...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