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역전승을 거둔 조성환 감독이 선수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조성환 감독이 이끄는 인천유나이티드는 1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광주FC와의 경기에서 무고사와 송시우의 골로 2-1 역전 승리를 거뒀다.경기를 마친 조성환 감독은 "팬들 덕분에 역전승을 거둘 수 있었다"라면서 "여러가지로 다 맞아 떨어졌다....
김호영 감독이 패배를 자신의 탓으로 돌렸다.김호영 감독이 이끄는 광주FC는 1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인천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엄원상의 골로 앞서갔으나 후반전 두 골을 실점하면서 1-2로 패배했다. 광주는 지난 수원FC전에 이어 두 경기 연속으로 역전 패배를 당했다.경기를 마친 김호영...
무고사가 이번 시즌 첫 득점을 기록하며 자신의 부활을 알렸다. 송시우도 후반 44분 역전골을 넣으며 '시우타임'의 알람을 울렸다.인천유나이티드는 1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광주FC와의 경기에서 엄원상에게 먼저 실점했으나 후반전 시작과 함께 무고사가 동점골을 기록, 송시우가 역전골까지 기록하며 2-1...
내달 김천상무에 입대하는 선수들이 입대 일주일 이후 곧바로 경기에 출장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김천상무는 15일 대전하나시티즌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1 홈 경기를 치렀다. 올 시즌 승격과 우승 후보로 꼽혔던 김천상무는 개막 이후 4승 3무 4패 승점 15점으로 중하위권에...
김천상무에서 마지막 경기를 치른 박용우가 드라이브 스루의 행복을 느끼고 싶다며 전역 이후의 계획을 이야기했다.김천상무는 15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대전하나시티즌과의 홈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김천은 전반 김민덕에게 한 골을 먼저 내줬지만 후반 종료 직전 조규성이 한 골을...
김천상무에서 마지막 경기를 치른 이명재가 8개월 만에 집에 돌아가는 소감을 전했다.김천상무는 15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대전하나시티즌과의 홈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김천은 전반 김민덕에게 한 골을 먼저 내줬지만 후반 종료 직전 조규성이 한 골을 따라갔다. 이날 무승부로...
강원FC 이범수 골키퍼가 현재 팀의 상황에 대해 이야기했다.15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강원FC의 경기에서 양 팀은 90분 동안 공방전을 벌였지만 득점을 기록하지 못하고 0-0 무승부를 기록, 승점 1점씩 나눠갖는데 만족해야 했다. 상위권 진입을 노리던 양...
김천상무 김태완 감독이 제대를 앞둔 선수들에게 “오히려 사회가 더 전쟁터”라고 웃으며 말했다.김천상무는 15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벌어진 하나원큐 K리그2 2021 대전하나시티즌과의 홈 경기에서 1-1로 비겼다. 김천은 전반 김민덕에게 한 골을 먼저 내줬지만 후반 종료 직전 조규성이 한 골을 따라갔다. 이날...
강원FC 김병수 감독이 신중한 입장을 보였다.15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강원FC의 경기에서 양 팀은 90분 동안 공방전을 벌였지만 득점을 기록하지 못하고 0-0 무승부를 기록, 승점 1점씩 나눠갖는데 만족해야 했다. 상위권 진입을 노리던 양 팀은 다음...
수원FC 김도균 감독이 체력에 대한 고민을 더욱 하기 시작했다.15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강원FC의 경기에서 양 팀은 90분 동안 공방전을 벌였지만 득점을 기록하지 못하고 0-0 무승부를 기록, 승점 1점씩 나눠갖는데 만족해야 했다. 상위권 진입을 노리던...

‘VAR 도입’으로 오심 사라질 거라고 생각한 나, 비정상인가요?

축구경기에 비디오 판독(VAR)이 도입된다고 했을 때 반기지 않았다. 중요한 순간마다 경기 흐름을 끊는 게 축구의 원초적인 본질을 훼손한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축구가 농구처럼 초...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