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게시물이 표시 없습니다

인기뉴스

‘수제자에서 적으로’ 안익수와의 맞대결 꿈꾸는 성남 신인 박지원

0
"안익수 감독 애제자가 우리 팀에 있는 거 아세요?" 서귀포에서의 어느 날, 성남FC 구단 관계자는 이런 이야기를 했다. 사실 깜짝 놀랐다. 안익수 감독은 현재 FC서울의...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