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왜 이들은 벤치에 앉지 못했을까.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2차전에서 흥미로운 광경이 펼쳐졌다. 난데없이 그라운드에서 선수들의 훈련을 지원하던 올림픽대표팀 지원스태프들이 관중석에 모습을 비췄다. 그라운드에 있어야 할 사람들이 관중석으로 올라온 것. 당연한 이야기지만 올림픽대표팀에는 코칭스태프 뿐만...
김학범호가 기대와 불안을 안고 도쿄로 향한다.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축구대표팀 출정식 경기에서 우리 대표팀은 프랑스를 상대로 1-2로 패배했다. 이동준이 얻은 페널티킥을 권창훈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앞서갔으나 콜로 무아니, 음부쿠에게 실점하며 역전패를 당했다. 대표팀의 수비 불안은 지난 13일 열렸던...
정상빈의 A매치 최연소 기록은 정확하게 몇 번째에 해당할까. 벤투 감독이 이끄는 9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스리랑카와의 경기를 치렀다. 이날 한국은 손흥민(토트넘)과 황의조(보르도) 등 주축 선수를 제외하고도 압도적인 기량으로 스리랑카를 몰아쳤다. 김신욱이 두 골을 뽑아내는 등 맹활약하며 5-0...
거짓말 같았던 날씨였다.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2차전은 수중전으로 진행될 예정이었다. 이날 제주도는 하루종일 비가 내렸다. 아침부터 시작된 비는 계속해서 섬을 적셨다. 심지어 오후에는 서귀포시 일대에 호우주의보가 발령되기도 했다. 이는 곧 경기에 영향을 미칠 수...
기대에 비해 너무나도 허무하고 답답한 경기였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22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이날 한국은 선수비 후역습으로 나온 뉴질랜드를 상대로 선취골을 허용한 뒤 추격에...
직관은 불가능하지만 '집관'은 오히려 더 재미있어진 느낌이다. 13일 용인 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스파이더캠이 등장했다. 미르스타디움에 설치된 스파이더캠은 경기 시작부터 계속해서 선수들을 따라다니면서 영상을 담고 있다. 사실 이 경기는 일부 관중을 입장해 분위기를 띄우려고 했다....
가나의 플레이는 아쉬움이 남았다.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2차전에서 대한민국 대표팀이 정우영과 이동준의 골에 힘입어 반스의 골에 그친 가나를 2-1로 꺾었다. 가나와의 두 차례 평가전에서 대한민국 올림픽대표팀은 모두 승리를 거두며 마무리했다. 이날 무엇보다 가장 아쉬운...
이동경이 뉴질랜드와의 경기가 끝난 뒤 상대 선수와의 악수를 거부해 논란이 되고 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22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경기가 끝난 뒤 이동경은 상대팀...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남자축구 국가대표팀이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에서 전경기 무패 성적을 거두고 최종예선으로 진출했다. 우리 대표팀은 1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H조 레바논과의 최종전에서 2-1로 승리를 거두고 최종예선으로 진출했다. 이로써 벤투호는 2차예선 동안 치러진 7경기에서...
김천상무에서 전역하는 오세훈이 올림픽 대표팀 발탁 실패와 관련해 마지막까지 포기하지 않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김천상무는 19일 김천종합운동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1 2021 서울이랜드와 홈 경기를 치른다. 최근 7경기 연속 무패(3승 4무)를 이어가고 있는 김천은 이 경기를 통해 승점 3점에 도전한다. 이날 경기를...

인기뉴스

“골 결정력과 수비 조직력” 돌아온 광주, 숙제 해결했다

0
광주가 숙제를 해결하고 돌아왔다. 21일 광주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광주FC와 강원FC의 경기에서 홈팀 광주가 엄지성과 이순민, 이민기의 연속 골에 힘입어 상대 이한도의 자책골로...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