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벤투 감독이 레바논의 전반전 침대축구에 단단히 화가 났다. 대한민국 남자축구대표팀은 13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레바논과의 경기를 치렀다. 우리 대표팀은 사드에게 선제골을 내줬지만 송민규가 만들어낸 사브라의 자책골, 손흥민의 페널티킥 골로 2-1 역전승리를 거뒀다. 경기가 시작되고 초반 우리 대표팀의 기세는...
거짓말 같았던 날씨였다. 15일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가나의 2차전은 수중전으로 진행될 예정이었다. 이날 제주도는 하루종일 비가 내렸다. 아침부터 시작된 비는 계속해서 섬을 적셨다. 심지어 오후에는 서귀포시 일대에 호우주의보가 발령되기도 했다. 이는 곧 경기에 영향을 미칠 수...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이 프랑스에 패배하며 불안을 안고 도쿄로 향하게 됐다.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축구대표팀 출정식 경기 대한민국과 프랑스의 경기에서 권창훈이 페널티킥 득점으로 앞서갔으나 콜로 무아니와 음부쿠에게 실점하며 1-2로 패배했다. 우리 대표팀은 이날 경기에서 황의조를 최전방으로 내세운 4-2-3-1...
이란 감독은 역시 만족스럽지 못하다는 반응이었다. 2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대한민국과 이란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이 전반 종료 직전 터진 손흥민의 선제골과 후반전에 터진 김영권의 추가골에 힘입어 이란을 2-0으로 꺾고 A조 1위를 차지하는데 성공했다. 이란은 이날 경기에서 제대로...
대한민국이 힘겹게 레바논을 꺾었다. 7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2차전 대한민국과 레바논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은 후반전에 터진 권창훈의 선제 결승골에 힘입어 레바논을 1-0으로 꺾고 이번 최종예선 첫 승을 기록했다. 레바논은 두 경기에서 1무 1패를 기록했다. 대한민국은 4-2-3-1 포메이션으로 레바논을...
시리아 니자르 마흐루스 감독이 손흥민을 극찬했다. 7일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대한민국과 시리아의 경기에서 홈팀 대한민국은 전반전 황인범의 선제골과 후반 막판 손흥민의 결승골에 힘입어 오마르 카르빈의 골에 그친 시리아를 2-1로 꺾고 승점 3점을 획득하는데 성공했다. 시리아는 강호...
오랜만에 시원한 승리를 거뒀다. 24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대한민국과 이란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이 전반 종료 직전 터진 손흥민의 선제골과 후반전에 터진 김영권의 추가골에 힘입어 이란을 2-0으로 꺾고 A조 1위를 차지하는데 성공했다. 대한민국은 4-3-3 포메이션을 꺼내들었다. 최전방에 황의조를...
서른 살에 국가대표팀에 발탁된 이기제가 역사적인 A매치 데뷔전을 치렀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5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경기를 치렀다. 이날 벤투호는 5골을 몰아치며 투르크메니스탄에 5-0 대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조...
부산 김진규는 착실히 준비하고 있었다. 2일 오전 대한축구협회는 올림픽대표팀 추가 명단을 발표했다. FIFA가 올림픽 남자축구 엔트리를 18명에서 22명으로 확대하면서 네 자리가 더 생긴 덕분이다. 여기에는 수원삼성의 안찬기와 서울이랜드 이상민, 제주유나이티드 강윤성을 비롯해 부산아이파크 김진규가 발탁됐다. <스포츠니어스>와 전화 인터뷰를 가진 부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 A매치 최대 화두는 역시나 ‘방역’이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은 5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투르크메니스탄과의 경기를 치렀다. 이날 벤투호는 5골을 몰아치며 투르크메니스탄에 5-0 대승을 거뒀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조 1위를...

인기뉴스

‘최철원 PK선방’ 부천, 원정서 충남아산과 0-0 무승부

0
치열한 혈투였지만 득점이 없었다. 15일 아산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2 2022 15라운드 충남아산과 부천FC의 맞대결에서 양 팀 득점없이 0-0으로 비겼다. 이날 결과로 부천과 충남아산은 서로...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