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대표

이동경이 뉴질랜드와의 경기가 끝난 뒤 상대 선수와의 악수를 거부해 논란이 되고 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22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경기가 끝난 뒤 이동경은 상대팀...
기대에 비해 너무나도 허무하고 답답한 경기였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대표팀은 22일 일본 이바라키현 가시마의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뉴질랜드와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1차전에서 0-1로 패했다. 이날 한국은 선수비 후역습으로 나온 뉴질랜드를 상대로 선취골을 허용한 뒤 추격에...
김학범호가 기대와 불안을 안고 도쿄로 향한다.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축구대표팀 출정식 경기에서 우리 대표팀은 프랑스를 상대로 1-2로 패배했다. 이동준이 얻은 페널티킥을 권창훈이 침착하게 마무리하며 앞서갔으나 콜로 무아니, 음부쿠에게 실점하며 역전패를 당했다. 대표팀의 수비 불안은 지난 13일 열렸던...
도쿄 올림픽 와일드카드로 발탁된 황의조와 권창훈이 빠르게 팀에 녹아들면서 좋은 결과를 얻어오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황의조와 권창훈은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대표팀 출정식 경기 프랑스와의 맞대결에서 동시에 선발로 나섰다. 특히 권창훈은 후반전 페널티킥 득점을 기록하며 우리 대표팀이 앞서...
김학범 감독이 "본선에서 좋은 소식을 들려주겠다"라며 "선수들에게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은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축구대표팀 출정식 경기 프랑스와의 맞대결에서 권창훈의 페널티킥 득점으로 앞서갔으나 후반 전 연달아 실점하며 1-2 역전패를 당했다. 우리 대표팀은...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이 프랑스에 패배하며 불안을 안고 도쿄로 향하게 됐다. 1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 축구대표팀 출정식 경기 대한민국과 프랑스의 경기에서 권창훈이 페널티킥 득점으로 앞서갔으나 콜로 무아니와 음부쿠에게 실점하며 1-2로 패배했다. 우리 대표팀은 이날 경기에서 황의조를 최전방으로 내세운 4-2-3-1...
직관은 불가능하지만 '집관'은 오히려 더 재미있어진 느낌이다. 13일 용인 미르스타디움에서 열린 하나은행 초청 올림픽대표팀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아르헨티나의 경기에서 스파이더캠이 등장했다. 미르스타디움에 설치된 스파이더캠은 경기 시작부터 계속해서 선수들을 따라다니면서 영상을 담고 있다. 사실 이 경기는 일부 관중을 입장해 분위기를 띄우려고 했다....
2020 도쿄올림픽이 이제 열흘 앞으로 다가왔다. 코로나19 여파로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대회지만 막상 올림픽이 열린다고 하니 기대가 되는 것도 사실이다. 이번 대회에서는 또 어떤 감동 드라마가 전해질지 궁금해지기도 한다. 특히나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올림픽 축구 대표팀의 성적이...
제주유나이티드 강윤성은 '복수'를 다짐했다. 지난 6월 30일 김학범 감독은 도쿄올림픽 본선에 출전할 18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하지만 하루 만에 네 명이 추가됐다. FIFA가 이번 도쿄올림픽의 엔트리를 22명으로 확대하기로 결정했기 때문이다. 대한축구협회는 2일 오전 네 명의 추가 발탁 명단을 발표했고 여기에는...
2020 도쿄올림픽에 극적으로 참가하게 된 수원삼성 골키퍼 안찬기가 소감을 전했다. 김학범호는 30일 서울 광화문 KT스퀘어 드림홀에서 '도쿄올림픽 최종 명단 발표' 기자회견을 열고 올림픽 본선에 나설 태극전사 18인을 발표했다. 골키퍼 중에서는 송범근(전북현대)과 안준수(부산아이파크), 안찬기(수원삼성)가 경쟁을 펼쳤다. 조현우(울산현대)가 와일드카드로 발탁될 경우...

인기뉴스

울산 오세훈 “유니폼 많이 찢어질 수록 나는 더 성장하는 법”

0
울산현대 오세훈은 여전히 긍정적이었다. 21일 포항스틸야드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1 포항스틸러스와 울산현대의 경기에서 원정팀 울산은 오세훈과 바코의 골에 힘입어 그랜트의 만회골에 그친 포항을 2-1로...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