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자 게시글 백 창준

백 창준

3166 게시물 0 코멘트

인기뉴스

부산 박진섭 감독이 선수들에게 하는 말 “지난 시즌 절대 잊지 말자”

0
식솔이 늘어난 부산아이파크 박진섭 감독은 새로운 변화를 기회로 삼으려 한다. 지난 시즌 부산아이파크는 하위권에 머물며 아쉽게 시즌을 마감했다. 시즌 초중반 기록한 패배가 리그의 순위를...

골 때리는 축구

묻히기 아까운 뉴스

[desktoponly][/desktopon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