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전경준 감독 “매 경기 아쉽고 가슴 아픈 상황 나오고 있어”

ⓒ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니어스|아산=조성룡 기자] 전남드래곤즈 전경준 감독이 장성록에 대한 우려를 전했다.

26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충남아산FC와 전남드래곤즈의 경기에서 양 팀은 90분 내내 치열하게 경기를 펼쳤지만 득점을 기록하지 못하면서 0-0 무승부를 기록, 승점 1점씩 나눠갖는데 만족해야 했다. 홈팀 충남아산은 7위로 올라섰고 전남은 4위를 유지했다.

전남은 이번 경기 무승부로 연패에서 탈출했다. 3위 대전과의 승점 차도 3점으로 줄였다. 하지만 하위권 팀들의 추격이 거센 상황이다. 승격 플레이오프 진출을 위해서는 남은 경기에서 더욱 더 승점을 쌓아야 할 필요가 있다. 다음은 전남 전경준 감독의 경기 후 기자회견 전문.

경기 소감
매 경기 할 때마다 굉장히 아쉽다. 승점 1점 얻은 것으로 만족해야 한다. 마음 아픈 상황이 계속해서 나오고 있다. 이제 다섯 경기가 남았다. 우리가 승격 플레이오프로 올라갈 수 있는 확률은 있다고 본다. 승점을 쌓아야 한다.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해 좋은 결과를 준비하도록 하겠다.

장성록 부상 상황은 어떤가?
무릎 쪽에 무리가 생긴 것 같다. 정확한 검사를 해봐야 하는 상황이다. 테스트를 좀 해보니 좋지 않는 상황이지만 더 확인해봐야 할 것 같다.

wisdragon@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vHTvG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