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르난데스 빈 자리에 ‘신인’ 유강현 카드 꺼내든 경남 설기현 감독

[스포츠니어스|아산=조성룡 기자] 에르난데스 대신 유강현이 윌리안의 짝으로 나온다.

25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21 충남아산FC와 경남FC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경남 설기현 감독은 “지난 경기에서 어렵게 승리를 오랜만에 하게 됐다. 좋은 분위기를 이어갈 수 있도록 경기를 했으면 좋겠다”라면서 “좋은 결과를 얻어서 다시 상승세를 타 상위권에 진입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고 싶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이날 에르난데스는 명단에서 제외됐다. 얼마 전 에르난데스가 모친상을 당해 브라질에 갔다왔기 때문이다. 현재 그는 자가격리 중이다. 이에 대해 설 감독은 “에르난데스가 굉장히 잘해주고 있어서 기대를 많이 하고 있었지만 그런 일이 생겨 안타깝게 생각한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설 감독은 “잘해주고 있는 선수가 빠지게 됐다. 그것도 오랜 시간 빠질 예정이다. 전력 상 계획했던 부분에 차질이 있을 것 같다”라면서도 “하지만 비주전 선수들이 굉장히 열심히 했다. 그 친구들로 잘 구성한다면 분위기를 살려 나가는데 큰 문제는 없을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번에도 경남은 새로 영입한 신인 선수인 유강현과 설현진을 선발 명단에 넣었다. 경남은 이번 여름 이적시장에 데려온 젊은 선수들을 빠르게 투입해 활용하고 있다. 이에 대해 설 감독은 “선수들은 계속 기용을 해야 상태와 능력 등을 가늠할 수 있다”라면서 “우리가 필요해 영입한 선수들이다”라고 입을 열었다.

계속해서 설 감독은 “굉장히 중요한 시기다. 매 경기 순위 다툼을 하는 상황이지만 그렇다고 이 선수들을 쓰지 않을 수는 없다. 위험 부담이 없어도 자꾸 써야한다”라면서 이런 친구들이 초반에 잘해줄 것이라는 기대는 하지 않는다. 그런 친구들을 뛰게 했을 때 좋지 않은 결과를 얻을 수도 있다. 그 친구들이 뛰어서 그렇게 되는 것은 아니다. 다른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하지 못해 패배한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이 친구들을 뛰게 하면서 적응할 시간도 주게 하고 상태를 우리가 체크할 수도 있다. 이 선수들이 정말 해야 하는 순간에 역할을 하게 하려면 기회를 줘야한다. 큰 기대는 사실 안한다. 하지만 장점이 나왔으면 좋겠다. 준비한 대로 열심히 한다면 의외로 팀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어쨌든 내 생각은 자꾸 기용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나중에 이들이 도움이 되도록 해야한다”라고 의견을 드러냈다.

이날 경남은 유강현과 설현진이 투톱으로 나선다고 예고했다. 이 이야기를 듣자 설 감독은 “우리 주무가 제대로 쓴 것 같다”라면서도 “윌리안 유강현이 투톱으로 나간다”라고 말했다. 어느 정도 상대에 혼선을 주기 위해 일부러 이런 포메이션을 썼다는 이야기로 해석할 수 있다.

이어 설 감독은 “설현진이 2선에서 왔다갔다 하는 것은 별 차이가 없다. 그런 선수들이 기동력이 있고 공에 대한 키핑이 있다. 전형적인 스트라이커로 해결하거나 마무리짓는 선수들은 아니지만 전술적인 역할을 충분히 해줘 상대를 어렵게 하고 기회를 만들 수 있는 선수들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그는 “에르난데스가 빠지긴 했지만 유강현이 전술적인 역할은 똑같이 해야 한다. 그 이후 마무리 상황은 선수의 능력이기 때문에 어떻게 할 수 없다. 누가 들어오고 누가 나가더라도 경기력의 기복은 크지 않도록 해야한다. 짧은 시간 동안 얼만큼 나올지 모르지만 최선을 다해준다면 결과를 떠나 만족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상대 충남아산은 최근 굉장히 좋은 흐름을 타고 있다. 이에 대해 설 감독은 “우리가 충남아산 경기를 하면 매번 어렵게 하게 된다. 축구는 상대적인 스포츠기 때문에 우리에게 어려운 플레이 스타일을 가지고 있다고 생각한다”라면서 “쉽지 않은 경기가 될 것이다. 어쨌든 우리들은 우리가 하려는 축구 방식이 있다. 상대가 어떤 수비 방식을 가져도 풀어 헤쳐 기회를 만드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설 감독은 “지금처럼 충남아산이 실점을 안하고 있지만 우리가 풀어내야 한다. 백 스리나 백 포여도 우리가 전술적으로 대처하기 어렵게 만든다면 해낼 수 있을 것이다. 좋은 결과를 얻을 것이다. 하지만 충남아산이 역습과 세트피스에 강하기 때문에 이를 잘 막도록 하겠다. 90분 내내 잘해야 할 것 같다”라고 분석했다.

wisdragon@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Sxxed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