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조성환 밝힌 역전승의 의미 “선수들이 잘 버텨줘”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 | 인천=홍인택 기자] 역전승을 거둔 조성환 감독이 선수들에게 고마움을 전했다.

조성환 감독이 이끄는 인천유나이티드는 15일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21 광주FC와의 경기에서 무고사와 송시우의 골로 2-1 역전 승리를 거뒀다.

경기를 마친 조성환 감독은 “팬들 덕분에 역전승을 거둘 수 있었다”라면서 “여러가지로 다 맞아 떨어졌다. 승리를 가져올 수 있어서 더할 나위 없이 기쁘다”라며 경기를 총평했다.

특히 조성환 감독은 역전 승리를 거둔 점에 대해 “팀이 항상 잘되려고 한다면 연패도 없어야 하고 연승도 있어야 한다. 어려운 상황이긴 하지만 선수들이 잘 버텨주고 있는 거 같다. 이 경기로 더 나은 분위기로 다음 경기를 치를 수 있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다음은 인천유나이티드 조성환 감독 기자회견 전문.

경기 총평
궂은 날씨에 와주신 팬들께 감사하다. 덕분에 역전승을 거둘 수 있었다. 오늘 스승의 날인데 선수들이 뜻깊은 선물을 해줬다. 지금까지 성장하는 데 많은 도움을 주고 지도해주신 스승님께 매번 연락을 못드리지만 감사의 말씀을 이 자리를 빌어서 드리고 싶다. 여러가지로 다 맞아 떨어졌다. 승리를 가져올 수 있어서 더할 나위 없이 기쁘다.

후반 광주의 약점을 잘 공략한 거 같다.
초반에 우리가 원하는 상황을 만들지 못했다. 이른 시간 안에 부상도 나왔다. 경기력 면에서 실수도 많았고 실수로 실점까지 했다. 후반 전술 변화를 가져가면서 교체된 선수들이 잘해줬다. 협력이 잘 된 거 같다.

무고사의 첫 골은?
본인으로서도 부담이 될 수 있었다. 이 경기를 통해서 앞으로 우리 팀에 많은 도움을 줄 것이다.

역전 승리를 거둔 의미는?
팀이 항상 잘되려고 한다면 연패도 없어야 하고 연승도 있어야 한다. 어려운 상황이긴 하지만 선수들이 잘 버텨주고 있는 거 같다. 이 경기로 더 나은 분위기로 다음 경기를 치를 수 있을 것이다.

스승을 언급하셨는데 좀 더 구체적으로 말씀해줄 수 있나?
축구를 시작하게 해준 중학교 선생님부터 내가 거쳐가면서 지도편달 받았던 모든 분들께 감사한 마음이마음 한쪽에 자리잡고 있는데 일일히 표현을 못해 죄송하다. 앞으로 더 감사의 말씀을 자주 전해야 할 거 같다. 한분 한분 소중하지 않은 분이 없다. 다 감사한 분들이고 많은 도움을 주신 분들이다.

김도혁의 활약을 평가하자면?
다른 시즌보다 페이스가 공격 포인트엣도 좋은 거 같다. 공격 포인트나 경기력을 떠나서 주장으로서 리더십도 잘 발휘해주고 있다.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비길 경기를 이겼다. 휴식기까지 두 경기가 있다. 
순위는 모르겠다. 승점을 벌어야 순위도 올릴 수 있다. 순위보다 최대한 많은 승점을 쌓는 게 목표다. 수원FC전이 우리가 휴식기를 맞이하면서 조금 더 마음 편하게 다음 경기를 준비하는 상황을 만드는 데 있어서 중요하다. 이 경기부터 초점을 맞추고 선수 몸상태를 보면서 준비하겠다.

intaekd@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RbXWh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