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케인 투톱’ 리버풀-토트넘 예상 선발 발표


ⓒ 토트넘 트위터

[스포츠니어스|전영민 기자] 리버풀과 토트넘 홋스퍼의 예상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

리버풀과 토트넘은 오는 17일 오전 5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리버풀에 위치한 안필드에서 2020-2021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3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시즌 중반 선두권 싸움의 향방을 가를 두 팀의 경기다. 리그 12경기가 진행된 현재 토트넘과 리버풀은 승점 25점으로 동률을 이루고 있다. 다만 골 득실 차에서 앞선 토트넘이 리그 선두에, 리버풀이 리그 2위에 위치해있다.

경기를 앞두고 축구 통계 전문 사이트 ‘후스코어드 닷컴’이 양 팀의 예상 선발 명단을 공개했다. ‘후스코어드 닷컴’에 따르면 다가오는 경기에서 리버풀 다수의 선수들이 부상으로 경기에 결장한다. 조 고메즈, 버질 반 다이크, 티아고 알칸타라, 세르단 샤키리, 제임스 밀너, 디오고 조타가 부상으로 토트넘전에 나설 수 없다. 반면 토트넘에선 에릭 라멜라가 부상으로 해당 경기 출전 여부가 불투명하다.

홈팀 리버풀은 4-3-3 포메이션을 가동한다. 리버풀의 골문은 알리송 베커가 지킨다. 포백은 앤드류 로버트슨-파비뉴-조던 헨더슨-트렌트 알렉산더 아놀드로 구성되고 중원은 커티스 존스-조르지니오 바이날둠-미나미노가 책임진다. 최전방 스리톱으로는 사디오 마네-호베르투 피르미누-모하메드 살라가 나선다.

원정팀 토트넘은 3-5-2 포메이션으로 맞선다. 토트넘의 골문은 위고 요리스가 지킨다. 스리백은 토비 알데르베이럴트-에릭 다이어-조 로든으로 구성되고 좌우 윙백으로는 좌측 벤 데이비스, 우측 맷 도허티가 나선다. 중원은 무사 시소코-에밀 피에르 호이비에르-지오바니 로 셀소가 맡고 최전방 투톱으로는 해리 케인과 손흥민이 출격한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5b6SM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