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배에도 만족한 충남아산 박동혁 “올 시즌 최고의 경기”


[스포츠니어스|아산=조성룡 기자] 충남아산 박동혁 감독이 경기력에 만족감을 표했다.

21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충남아산FC와 수원FC의 경기에서 홈팀 충남아산은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지만 전반전 수원FC 라스에게 연달아 골을 허용하면서 0-2로 패배, 승점 획득과 최하위 탈출에 실패했다. 이날 충남아산은 올 시즌 통틀어 최고 수준의 경기력을 선보였지만 득점 불운과 순간적인 수비 집중력에 아쉬움을 남겼다.

다음은 충남아산 박동혁 감독의 기자회견 전문.

경기 소감
결과는 0-2로 패배했지만 선수들의 경기 내용이나 하고자 하는 마음가짐은 우리가 이겼다고 생각한다. 우리 선수들이 지금 자신감도 많이 올라오고 준비하는 플레이를 많이 시도하고 있다. 이번 경기를 봤을 때 결과는 졌지만 가능성이 좀 더 보이는 팀이 됐고 색깔을 내기 시작한 것 같다.

우리는 수원FC에 비해 결정력에서 차이가 있었다. 우리 선수들이 좀 더 보완하면 좋은 팀으로 성장할 수 있을 것이다. 실점 과정에서 보이지 않는 실수가 연속으로 나왔다. 그런 부분도 잘하고 있었지만 조금 더 분발해야 하지 않을까 생각한다. 경기 내용은 만족한다. 결과가 아쉬운 경기였던 것 같다.

과거에 비해 경기력이 확연히 달라졌다.
우리가 매번 준비하면서 최근 세 경기에서 결과가 좋았다. 그러다보니 선수들이 자신감이 많이 생겼다. 경기도 좀 편안하게 했던 것 같다. 준비하는 기간도 선수들이 상당히 좋은 모습과 하고자 하는 모습들이 보였다. 이번 경기가 올 시즌에서 가장 좋았던 경기 같다. 이런 모습들을 매 경기 보여준다고 하면 우리 선수들은 좀 더 성장할 수 있고 더 좋은 팀으로 만들어질 것이라 생각한다.

헬퀴스트가 교체 명단에는 올랐지만 경기에는 나서지 못했다.
훈련한 지 얼마 되지 않아 고민을 좀 했다. 다른 선수들이 역할을 잘해줘서 헬퀴스트가 다음 경기를 준비해야 할 것 같다. 변화를 많이 시도하면서 새로운 선수들에게 조금씩 기회를 주고 있다. 교체 선수들이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고 다들 경기 잘하고 있다. 다음 경기 잘 준비해서 좋은 결과를 가져온다면 더 좋아질 것이라 생각한다.

후반 들어 체력적인 저하도 있었지만 강한 압박을 하더라. 젊은 선수의 이점인가?
우리가 서울이랜드 경기 이후 휴식을 많이 취했다. 휴식 하면서 선수들이 충전을 한 것 같다. 전반전 시작 이후 공 소유와 경기 템포를 유리하게 가져가니 나도 기대가 됐다. 보이지 않는 실수로 인해 실점을 하다보니 끌려갔다. 끌려가면서도 득점 기회가 있었는데 살리지 못한 것이 아쉽다. 후반전에는 선수들이 많이 힘들지만 예전과 달라졌다. 끝까지 최선을 다하고 포기하지 않는 모습들이 점점 좋아지지 않나 생각하고 있다.

wisdragon@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8EtUv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