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리그2 현장] 부천 이현일 “제주와 경기, 더 남다른 각오로 준비 중”


[스포츠니어스|안산=전영민 기자] 이른 선제골로 부천FC1995의 3연승에 공헌한 공격수 이현일이 다가오는 제주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 대해 언급했다.

송선호 감독이 이끄는 부천FC1995는 23일 안산와~스타디움에서 펼쳐진 안산그리너스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0 3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전반 56초 터진 이현일의 선제골과 경기 종료 직전 터진 이정찬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부천은 리그 3연승을 기록하며 개막 후 전승가도를 달리게 되었다.

이날 부천의 승리 뒤엔 공격수 이현일의 공이 컸다. 이현일은 전반 56초 바이아노의 패스를 받아 센스있는 왼발 칩슛으로 선제골에 성공했다. 박자, 타이밍, 코스 모두 완벽했던 득점이었다. 선제골에 성공한 부천은 이후 경기를 주도한 끝에 귀중한 승점 3점을 따냈다.

경기 후 기자회견장에 모습을 드러낸 이현일은 “생각보다 골이 일찍 터져서 1주일 동안 준비했던 플레이를 수월하게 할 수 있었다. 지난 경기가 끝나고 ‘골 욕심을 가져야겠다’는 생각을 많이 했는데 그 욕심이 골로 연결되지 않았나 싶다”고 경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현일은 자신의 선제골 과정에서 도움을 준 바이아노를 언급했다. 이현일은 “바이아노하고는 계속 통역사를 통해 소통을 하고 있다. ‘서로 욕심내지 말고 기회가 왔을 때 공을 밀어주자’고 대화를 했는데 오늘 그게 통했지 않나 싶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이현일은 선제골 과정에서 칩슛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이현일은 “공이 왔을 때 컨트롤이 너무 잘됐다. 생각할 시간도 많았다”며 “영상이나 하이라이트 장면을 보면 오늘과 같은 그런 장면에선 칩슛이 성공률이 높았다. 그래서 칩슛을 할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이현일은 지난 2017년 성남FC에 입단하며 프로 생활을 시작했다. 이후 2017년 성남에서 리그 14경기에 출전해 3골을 득점하며 가능성을 증명했고 2018년엔 리그 14경기에 나서 4골 1도움을 기록하며 좋은 평가를 받았다. 하지만 지난해에는 성남에서 리그 7경기에 나서 무득점에 그쳤고 결국 올 시즌을 앞두고 부천에 입단하며 새 도전에 나섰다.

이에 대해 이현일은 “프로 1년 차와 2년 차 때는 조금씩 득점이 있었는데 3년 차, 4년 차가 되며 욕심이 많아졌다. 올 시즌에는 두 자릿수 골을 넣을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이어 이현일은 “작년에 성남에 있으면서 득점이 없었다. 그래서 골에 대해 더 욕심을 냈다”며 “이번 골을 발판 삼아 올해 더 많은 골을 넣을 수 있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이현일은 귀중한 선제골로 부천의 리그 3연승에 기여했다. 안산전 승리로 부천은 승점 3점을 획득하며 단독 선두 자리를 더욱 공고히했다. 연승행진에 대해 이현일은 “축구는 모르는 것이다. 뚜껑을 열어봐야 결과가 나오는 거다”라고 언급한 후 “시즌을 치르며 앞으로 이 분위기를 얼마나 이어가느냐가 중요한 것 같다. 지금 3연승을 했지만 다음 경기는 또 다른 경기다”고 전했다.

3연승을 거둔 부천의 다음 상대는 제주유나이티드다. 부천과 제주는 오는 26일 부천종합운동장에서 만남을 가진다. 두 팀의 대결은 벌써부터 많은 축구 팬들의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그 이유는 바로 SK축구단의 연고이전 역사 때문이다.

지난 2006년 SK그룹은 부천을 연고로 했던 부천SK의 제주 연고이전을 발표했다. 일방적이었던 SK의 연고이전에 많은 부천 팬들은 큰 상처를 받았다. 이후 부천 서포터즈들과 부천시의 노력으로 2007년 부천FC가 창단했고 지난해 제주가 K리그2로 강등되며 드디어 두 팀이 그라운드에서 만남을 가지게 됐다.

제주와 경기에 대해 이현일은 “제주전의 중요성을 잘 알고 있다. 부천 출신이다 보니까 과거 부천SK의 연고이전 기사도 접했었다”며 “코칭스태프께서도 제주전의 중요성에 대해 매번 말씀해 주시고 있다. 제주전이 부천 팬들, 부천시민들에게 어떤 의미인지 잘 알고 있다. 더 남다르게 각오를 하고 준비를 하고 있다”며 기자회견을 마쳤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rSShj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