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CL 현장] ‘결승골’ 고베 후루하시 쿄고 “수비적인 수원, 공간 찾기 힘들었어”


ⓒ 한국프로축구연맹

[스포츠니어스|수원=전영민 기자] 극적인 선제 결승골로 비셀 고베의 승리를 이끈 후루하시 쿄고가 수원삼성전 승리 소감을 전했다.

비셀 고베는 19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수원삼성과의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G조 2차전 원정 경기에서 후반 종료 직전 터진 후루하시 쿄고의 선제 결승골로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고베는 앞선 조호르 다룰 탁짐전 5-1 대승에 이어 ACL 2연승을 달리게 되었다.

이날 고베 승리의 일등공신은 공격수 후루하시 쿄고였다. 쿄고는 후반 종료 직전 측면에서 넘어온 크로스를 감각적인 원터치 슈팅으로 연결하며 수원의 골문을 열었다. 집중력과 임팩트 모두 빛난 쿄고의 결승골 장면이었다.

경기 후 고베 토르스텐 핑크 감독과 함께 기자회견장에 모습을 드러낸 쿄고는 “90분간 상당히 어려운 경기였는데 팀 전원이 하나가 되어 승리를 얻어 기쁘게 생각한다. 적은 기회 속에서도 그것을 살려서 이 또한 기쁘게 생각한다”고 경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쿄고는 경기 내용을 복기했다. 쿄고는 “90분 싸움에서 상대가 상당히 수비적인 부분이 있어서 공간이 없었다. 생각보다 어렵게 경기를 진행했다”라면서 “하지만 동료를 믿었다. 기회가 적었는데 이 기회를 득점으로 연결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SS4K9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