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U-23 대표팀, 호주와의 역대 전적은?

ⓒ 대한축구협회

[스포츠니어스|전영민 기자] 한국 23세 이하(U-23) 대표팀이 호주와 양보할 수 없는 승부를 펼친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 15분(이하 한국시간) 태국 방콕에 위치한 탐마삿 스타디움에서 호주와 2020 AFC U-23 챔피언십 4강 단판 승부를 펼친다. 승리가 절실한 경기다. 2020 도쿄 하계 올림픽 남자 축구 예선전을 겸하고 있는 이번 대회 1,2,3위 팀에 올림픽 본선 티켓이 주어지기 때문이다.

조별리그 C조에 속했던 한국은 조별리그 세 경기에서 내리 3연승을 거두며 토너먼트 진출에 성공했다. 지난 9일 중국과의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1-0 승리를 거두며 챔피언십을 시작한 한국은 이어 이란에 2-1 승리를 거뒀고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였던 우즈베키스탄과 경기에서도 2-1 승리에 성공했다.

8강에서 만난 상대는 ‘중동의 복병’ 요르단이었다. 요르단전에서 대표팀은 전반 17분 조규성의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후반 31분 알마이나트에게 동점골을 허용했다. 하지만 후반 추가시간 터진 이동경의 극적인 프리킥 결승골로 요르단을 2-1로 제압하는데 성공했다.

준결승에 오른 한국은 이제 호주와 결승 티켓을 놓고 일전을 펼친다. 앞서 조별리그 A조에 속했던 호주는 조별리그 세 경기에서 1승 2무를 거두며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8강전에서는 연장 승부 끝에 시리아를 1-0으로 제압하고 4강에 올랐다.

한국 U-23 대표팀과 호주 U-23 대표팀은 역대 14번 만남을 가졌다. 상대 전적에서는 한국이 호주를 압도한다. 한국은 14번의 대결에서 호주에 10승 2무 2패를 기록했다. 다만 가장 최근 맞대결이었던 지난해 3월 26일 AFC U-23 챔피언십 예선에서는 호주를 상대로 2-2 무승부를 거뒀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mkYAP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