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이흥실 감독 “기업구단 전환? 긍정적 변화 계기 될 듯”


ⓒ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스포츠니어스|아산=조성룡 기자] 대전시티즌 이흥실 감독이 기업구단 전환에 대해 간단히 언급했다.

19일 아산 이순신종합운동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2 2019 아산무궁화와 대전시티즌의 경기 전 취재진과 만난 대전 이흥실 감독은 이번 아산전을 앞두고 “평소처럼 잘 준비했다”면서 “아산이 꼭 이기겠다는 열의가 대단하더라. 그라운드를 보니 충남도지사 방문으로 많은 준비를 했더라. 박동혁 감독도 마찬가지일 것이다. 하지만 우리도 이겨야 한다. 승점 1점이 아닌 3점을 따러 왔다”라고 각오를 밝혔다.

하지만 대전은 경기보다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것이 있다. 바로 대기업의 구단 운영 참여다. 최근 허태정 대전시장은 기자간담회를 갖고 “대전시티즌에 대기업이 운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아직 기업이 어디인지 밝힐 수 없지만 조만간 MOU를 체결하고 올해 안으로 본 계약을 체결해 대기업을 대전시티즌의 구단 운영에 참여시키겠다”라고 말했다.

허 시장의 발언으로 인해 현재 대전은 엄청난 관심을 받고 있다. 이 감독 또한 이에 대한 질문을 피할 수 없었다. 기업구단 전환에 대한 질문이 나오자 이 감독은 “기업구단이 된다면 대전은 긍정적으로 변화할 수 있을 것이다”라면서 “일단 지원이 늘어나고 운영 또한 원활해질 수 있다고 생각한다. 상황을 지켜봐야 하지만 긍정적인 이야기라고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wisdragon@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F6dFu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