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출연 이진, 훈남으로 알려진 남편의 직업은?

ⓒ JTBC 방송화면 캡쳐

[스포츠니어스|전영민 기자] ‘캠핑클럽’에 출연한 그룹 핑클 출신 멤버 이진이 화제다.

이진은 11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 출연했다. 이날 이진은 과거 미국 생활을 선택했던 이유와 그 이후 힘들었던 시기를 솔직히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진이 미국행을 선택한 이유는 다름 아닌 미국 시민권자인 그의 남편 때문이었다.

이진은 “우리 오빠는 나를 걱정하는 스타일이다. 처음에 자기가 회사를 가면 내가 혼자 있어야 하니까 그런 내가 아기 같았나보더라”라며 운을 뗐다. 이어 이진은 “내가 마트를 가면 항상 잘 가고 있는지 위에서 쳐다보고 있다”고 남편의 다정한 모습을 전했다.

계속해서 이진은 “처음 6개월은 신나고 재미있게 놀았다. 걸어다니기만 해도 좋았는데 6개월이 지나니까 가족이 생각났다. 한국에 들어올 때마다 눈물을 흘렸다”고 고백했다.

이진은 지난 2016년 6세 연상의 남편과 1년 간 교제 끝에 하와이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그녀의 남편은 미국 시민권자로 미국 금융업계에서 종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현재 두 사람은 미국 뉴욕에서 결혼 생활을 이어나가고 있다. 그녀의 남편에 대해 이진 소속사는 180cm의 훤칠한 키와 호남형 외모, 더불어 자상한 성격을 가졌다고 소개한 바 있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Rejwe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