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12승-한미 통산 150승 도전’ 류현진, 다음 등판 일정은?


류현진 김용일
ⓒ에이스펙코퍼레이션

[스포츠니어스|전영민 기자] 쿠어스 필드에서 환상 투구를 선보인 류현진의 다음 등판 일정에 야구 팬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류현진은 1일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 쿠어스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 원정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앞서 류현진은 지난 6월 29일 이곳 쿠어스 필드에서 쓴맛을 맛본 바 있다. 당시 류현진은 4이닝 동안 홈런 세 개를 포함해 9안타를 내주며 무너졌다. 실점 역시 7점이나 내줬다.

하지만 한 달 만에 쿠어스 필드에 선 류현진은 확실히 달랐다. 류현진은 6이닝 동안 3피안타 1볼넷 1탈삼진 무실점을 기록하는 환상 투구를 선보이며 팀의 5-1 완승에 기여했다. 그러나 시즌 12승에는 실패했다. 류현진은 이날 활약으로 평균자책점을 기존 1.74에서 1.66까지 낮췄다. 이후 메이저리그 사무국의 기록 정정으로 류현진의 평균자책점은 1.66에서 1.53으로 더 낮아지게 되었다.

시즌 12승에 도전하는 류현진의 다음 등판은 큰 변수가 없다면 오는 6일 열리는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와의 홈경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LA다저스는 2일부터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다저스타디움에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와 홈 4연전을 진행한다. 이어 다저스는 6일부터는 다저스타디움에서 세인트루이스 카티널스와 홈 3연전을 치른다. 변수가 없다면 류현진은 세인트루이스와의 3연전 첫 경기에서 시즌 12승과 한미 개인통산 150승에 도전한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luHGK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