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우주안, SNS 영상 게재부터 사과문 발표까지


ⓒ mbc 방송화면 캡쳐

[스포츠니어스|전영민 기자] 가수 강타가 우주안과의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앞서 강타는 지난 1일 하루 동안 두 명의 여성과 열애설에 휩싸였다. 시작은 레이싱 모델 우주안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시한 영상이었다. 우주안은 강타가 등장하는 영상을 게재하며 #럽스타그램 (#lovestagram)이라는 해시태그를 달았다.

이후 네티즌들 사이에서 강타와 우주안의 열애설이 급격하게 확산되던 중 강타는 또 한 번의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번에는 한 매체가 “강타와 배우 정유미가 2년 간 연인관계를 이어왔다. 친한 지인의 소개로 두 사람이 인연을 맺어 현재까지 연애 중이다”고 전했다.

하지만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두 사람과 열애설을 모두 부인했다. 이후 강타가 직접 입을 열었다. 강타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시한 장문의 글을 통해 우주안과의 열애설에 대해 입을 열었다. 강타는 “우주안과의 인연은 끝났다”고 강조했다.

“개인적인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며 운을 뗀 강타는 “작년 결별 이후 며칠 전인 7월 말경 우주안 씨와 만났습니다. 이후 연락을 하던 중, 작년에 결별 전 영상이 실수로 우주안씨 SNS에 게재되는 모두에게 당황스러운 상황이 발생했습니다”고 전했다.

이어 강타는 “어제 밤 우주안 씨가 올린 글은 저에게 공유한 이후 올린 것입니다. 대화 결과 이대로 서로의 인연은 정리하기로 결론지었습니다. 이미 끝난 인연이므로, 더 이상 우주안 씨에게도 상처 주고 싶지 않고 많은 분들께도 저의 개인적인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 번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며 글을 마쳤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BfpSQ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