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루, 칠레 3-0 완파하고 코파 아메리카 2019 결승 브라질과 격돌

ⓒ 코파 아메리카 공식 페이스북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칠레가 페루를 잡고 코파 아메리카 2019 결승전에서 브라질을 만난다.

4일 오전(한국시간) 브라질 포르투 알레그리 아레나 두 그레미우에서 열린 코파 아메리카 2019 준결승전에서 페루가 칠레에 3-0 완승을 거뒀다. 칠레가 남미의 전통 강호였다는 것을 감안한다면 꽤 충격적인 결과라고 볼 수 있다.

페루는 전반전부터 칠레를 강하게 괴롭혔다. 결국 선제골도 기록했다. 전반 21분 크로스를 카리요가 헤더로 플로레스에게 넘겨줬다. 이 공을 플로레스는 망설임 없이 슈팅으로 때렸고 팀의 첫 번째 골을 기록했다. 페루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전반 37분 추가골을 만들며 2-0을 기록했다.

수세에 몰린 칠레는 후반 들어 적극적으로 공격에 나섰지만 페루의 골문을 열기는 쉽지 않았다. 칠레가 공격을 하고 페루가 수비를 하는 상황이 이어지는 가운데 후반 추가시간 페루의 게레로가 칠레의 오프사이드 라인을 깨부수며 팀의 3-0 승리를 완성하는 쐐기골을 기록했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IV82p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