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스트 ‘성희롱’ 발언 포문 연 외질혜 향한 비판 “딸 가진 엄마 아냐?”


ⓒ 아프리카TV 방송화면 캡쳐

[스포츠니어스|전영민 인턴기자] 유명 BJ 외질혜, 감스트, NS남순이 인터넷 생방송 도중 특정 여성 BJ를 거론하며 성희롱 발언을 해 논란이다.

세 사람은 19일 오전 인터넷 합동 방송을 통해 ‘당연하지’라는 게임을 진행했다. ‘당연하지’는 상대방이 던지는 모든 질문에 ‘당연해지’라고 답해야 하는 게임이다. 만약 이를 어길 시에는 벌칙을 받는다.

포문은 외질혜가 열었다. 외질혜는 NS남순에게 “XXX(여성 BJ)의 방송을 보면서 XXX(자위를 뜻하는 비속어)를 치냐”고 물었다. 이에 NS남순은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세 사람의 낯 뜨거운 발언은 여기서 그치지 않았다. 이번엔 NS남순이 감스트에게 질문을 던졌다.

NS남순은 감스트에게 “XXX(또 다른 여성 BJ)를 보고 XXX를 친 적이 있지?”라고 물었다. 이에 감스트 역시 “당연하지”라고 답했다. 계속해서 감스트는 “세 번 했다”며 대답을 전했다.

해당 방송 후 누리꾼들은 세 사람의 발언이 ‘성희롱’에 해당한다며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감스트는 “멘탈이 터졌다. 시청자분들께 죄송하다”며 사과의 뜻을 표했다. 외질혜 역시 “생각 없는 질문으로 피해를 드려 죄송하다. 저희가 언급한 여성 BJ들의 연락처를 받아놨고 사과할 예정이다”며 고개를 숙였다.

하지만 논란은 잦아들지 않는 모양새다. 세 사람은 해당 발언 후 포털 사이트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하며 누리꾼들의 집중 포화를 맞고 있다. 한 네티즌은 포털 사이트에 남긴 댓글을 통해 외질혜를 비판했다. 이 네티즌은 “애 엄마가 아닌가? 본인도 여자고 딸을 키우는 입장이면서 저런 성희롱 발언을 한다고?”라며 외질혜를 비판했다.

henry412@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Nys64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