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2019 U-20 월드컵 4강 에콰도르전 선발 공개 ‘오세훈-이강인 투톱’

ⓒ 대한축구협회 제공


[스포츠니어스|백창준 기자] U-20 월드컵 결승에 도전하는 청소년 축구 국가대표팀의 에콰도르전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12일 오전(한국시간) 폴란드에서 열리는 2019 FIFA U-20 월드컵 4강전 대한민국과 에콰도르의 경기 전 한국 대표팀의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 대한축구협회는 3-5-2 포메이션으로 선발 명단을 공개했지만 상황에 따라 포메이션은 유동적으로 바뀔 것으로 보인다.

먼저 대한민국의 최전방은 오세훈과 이강인이 맡았다. 좌우 측면은 지난 세네갈전과 같이 최준과 황태현이 선발로 출전한다. 중원은 일부 변화가 생겼다. 지난 세네갈전에서는 정호진과 박태준 조합을 활용했지만 이번에는 정호진과 함께 고재현, 김세윤이 선발로 출전한다. 백 쓰리는 변함 없이 이재익-김현우-이지솔로 구성했고 골키퍼 장갑은 이광연의 차지다.

일단 공격진에서 활약하던 전세진과 조영욱은 벤치에서 대기한다. 엄원상 또한 선발 명단에서 제외된 상황이라 후반전에 분위기 반전을 위한 조커로 투입이 예측되고 있다. 이 외에도 김정민과 박태준 등 세네갈전에 그라운드를 밟았던 일부 선수들이 이번에는 벤치에서 출격을 기다린다.

press@sports-g.com

이 기사의 단축 URL은 https://www.sports-g.com/D1D0p 입니다.